쁠롱드쉐프 작은식당

모임으로 찾은 쁠롱드쉐프 작은식당이다. 모임이라서 이 날에는 뷔페식으로 요리를 먹었다. 타키자와 쥰마이긴죠 瀧澤 純米吟醸 얇은 초쿌렛이 조각조각 부서지면서 달콤함을 피운다. 후도 쥰마이다이긴죠 不動 純米大吟醸 마셔보고 싶던 니혼슈이다. 달달함이 린넨에 흠뻑 적셔져서 맑끔하게 퍼진다. 유메산스시 쥬와리 오쿠 슌 쥰마이긴죠겐슈 뎁혀서 마시면 더 맛있다고 해서 뎁혀서 마신 사케이다. 데우면서 알콜이 날라가면서 향이 더욱 더 진해진다. 누룩향과 함께 […]

쇼린

모임으로 찾은 쇼린이다. 사시미모리아와세 / さしみもりあわせ [刺身盛合せ] / 모둠 사시미 아와비 / あわび [鮑] / 전복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타이 / たい [鯛] / 도미 아마에비 / あまえび [甘海老] / 단새우 사몬 / サーモン / 연어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부리 / ぶり [鰤] / 방어 사요리 / さより […]

부엉이

지나가는 길에 어디선가 봤던 이름이 보이는데 부엉이라는 이름이다. 닫았던 이자카야로 알고 있는데 다시 열었다고 한다. 술을 마시고 싶은 다른 날에 찾아갔다. 부엉이 / 미미즈쿠 / みみずく 귀엽다. 오토오시 / おとおし [お通し] / 식전 요리 분노지가 생각나게 만들어준다. 곤약은 탱탱하다. 간장에 절인 메추리알은 언제나 맛있다. 토쿠리 병이 예쁘다. 타카 쥰마이긴죠 오마치 貴 純米吟醸 雄町 사탕 수수와 […]

고료리 켄

어느 날 찾은 고료리 켄이다. 예약한 시간이 다가올 때마다 신이난다. 상차림 슈호 쥰마이긴죠 핫탄니시키 秀鳳 純米吟釀 八反錦 새로 나와서 추천 받아서 마셔보는 사케이다. 까끌거리는 탄산이 층이 나뉘어져서 혀를 자극한다. 단감 안에 넣은 시라아에로 무친 새우와 채소 두부로 무친 것을 시라아에라고 한다. 그래서인지 고소하다. 감의 안을 파내서 먹을 때마다 은은하게 감의 향이 스친다. 간간히 톡 터지는 이쿠라가 짭짤하면서 […]

니혼슈바 슈토

사케가 마시고 싶어서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포테토사라다 / ポテトサラダ 오랜만에 먹는 포테토사라이다. 부부아라레 올려서 오독거리는게 재미있다. 향긋한 감자내음이 푹신푹신하다. 후쿠이와이 쥰마이긴죠 스이세이 55 무로카 빙칸히이레 福祝 純米吟釀 彗星 55 無濾過 瓶燗火入れ 베이비파우더가 살랑살랑거린다. 촉촉하게 유분기가 올라와있다. 달콤하다. 부리 / ぶり [鰤] / 방어 두톰하게 썰려서 선홍빛을 낸다. 입을 가득 채운다. 두톰하게 썰려서 단단한 느낌도 준다. […]

스미즈미

사케를 마시러 찾은 스미즈미이다. 그릇이 예뻐서 마음에 든다. 색감이 진득하다. 하루시카 쥰마이긴죠 나마 春鹿 純米吟醸 生 사과향 비슷한 향과 함께 탄산이 어루만지면서 굴러오는 느낌이 강하다. 노루가 발을 구르는지 탄산이 자욱하게 퍼진다. 아라마사 No.6 S-Type Essence 新政 No.6 S-Type Essence 레몬, 사과, 포도와 같은 것들과 가벼운 탄산이 섞여들고 회오리치면서 뻗어나간다. 기포가 터지면서 사라진다. 지콘 쥰마이긴죠 센본니시키 […]

고료리 켄

한달만에 찾은 고료리 켄이다. 자리에 앉을 때마다 기대된다. 하시 / はし [箸] / 젓가락 잔이 예쁘다. 반짝거리는 금잔과 은잔도 있다. 자쿠 미야비노토모 쥰마이다이긴죠 나카도리 作 雅乃智 純米大吟醸 中取り 살짝 달콤한 맛이 탄산과 함께 튕겨다닌다. 다소 달다고 느낄 수 있는 것을 가벼운 탄산이 충분하게 덮어주니까 입맛이 살아난다. 홋키가이이치지쿠산미쥬레 향이 좋은 홋키가이, 녹진한 안키모, 상큼한 무화과와 함께 […]

와슈다이닝 슈토

모임으로 사케를 마시러 찾은 와슈다이닝 슈토이다. 카제노모리 쥰마이 야마다니시키 80 風森 純米 山田錦 80 탄산이 보글보글하면서 단향과 감칠맛이 향긋하게 퍼진다. 그 뒤로는 떫은맛이 돌아다닌다. 한정판이라서 그런가 더 맛있는 느낌이다. 사시미모리아와세 / さしみもりあわせ [刺身盛合せ] / 모둠 사시미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엔가와 / えんがわ [縁がわ] / 광어 지느러미 마츠카와타이 / まつかわたい [松川鯛] / 껍질 […]

서울 사케 페스티벌 2017

2017년 09월 03일~04일 양일간 양재 AT 센터에서 진행된 서울 사케 페스티벌 2017을 다녀왔다. 2017 미스사케의 사진을 찍을 수 있다. 예뻐서 사진을 더 담게된다. 그래서 또 담았다. 시노미네 쥰마이다이긴죠 오마치 Type-M 나카토리나마자케 쌀과 탄산을 동그란 구슬에 압축해서 모아놓고서는 입안에서 터트려서 감칠맛과 함께 입안을 송두리채 흔들어놓는다. 얌마 쥰마이긴죠 카메구치쵸쿠츠메 탄산이 입안을 어지럽히면서 발랄하게 뒤로 넘어간다. 여운이 긴듯 […]

와슈다이닝 슈토

사케를 마시러 찾은 와슈다이닝 슈토이다. 시노미네 로쿠마루 쥰마이긴죠 핫탄니시키 무로카나마겐슈 篠峯 ろくまる 純米吟醸 八反錦 無ろ過生原酒 미세한 알갱이의 탄산이 톡톡 뿌려지듯이 닿는다. 떫은 사과가 맴도는데 그 안에 새콤함이 삐쭉 서있다. 촤아아악 소리와 함께 바람에 수증기가 날아가듯이 사라진다. 얼굴에 미스트를 뿌리는 것 같다. 하시 / はし [箸] / 젓가락 사시미모리아와세 / さしみもりあわせ [刺身盛合せ] / 모둠 사시미 마하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