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츠야

규돈

우에노 공원부터 시작해서 아메요코요코쵸까지 걸어다니면서 허기져서 들어간 마츠야이다. 요시노야, 마츠야, 스키야가 3대 체인점이라고 한다.

규돈

규돈 / 牛丼 /ぎゅうどん
얇은 소고기에 고슬고슬한 쌀밥이 배를 채우는 한끼로 만족스럽다.

일본에 오면 이상하게 규돈을 찾게 된다. 마츠야의 경우에는 규돈에 미소시루가 포함되서 나오는게 저렴하게 끼니를 때우기 좋다.

마츠야 / 松屋 / Matsuya
+81 3-5817-3466
東京都台東区上野4-9-5 石井ビル1F.2F
松屋 上野店

잘 먹었습니다.

미도리

스시

일본 여행 중에 서서 먹는 스시가 궁금하기도 했고, 가성비가 좋다고 해서 찾아간 미도리 스시이다. 지하도가 복잡해서 이리저리 헤매다가 겨우 찾았다. 들어갔을 때는 저녁시간이라 그런지 어느정도 기다리다가 들어갈 수 있었다.

하시

하시 / はし [箸] / 젓가락

쇼유

쇼유 / しょうゆ [醬油] / 간장
단맛이 조금 있는 간장이다.

스시

오오토로, 아카미, 네기토로, 카츠오, 테마키
세트로 묶여서 주문할 수도 있어서 주문했다. 밥알이 단단하고 샤리에서 초가 얇은 편인데, 네타가 큼직하고 신선해서 그런지 만족스럽게 먹었다.

스시

사바, 히라메, 타이, 엔가와
사바가 감칠맛이 뚝뚝 떨어지면서 신맛이 강하기도 했다. 흰살생선들은 두톰두톰하니 살을 씹는 치감이 유난히 좋았다.

스시

아와비, 부리, 히라메
아와비가 오독오독 거리는게 시원스러웠다.

스시 크기가 크다 보니까 먹다보면 금방 배가 부른다. 선도가 좋고 가격을 생각하니까 샤리는 조금 어설프더라도 충분히 무마된다. 회전초밥 보다 질이 좋으면서 양껏 먹고 싶을 때 좋은 선택이다. 나가서 보니 테이크아웃으로 다들 많이 사가는 모습이 보였다.

미도리 / 美登利 / Midori Sushi
+81-03-3984-0075
東京都豊島区西池袋3-28-14 エチカ池袋
美登利 テイクアウト Echika池袋店

잘 먹었습니다.

쁠롱드쉐프 작은식당

타키자와 쥰마이긴죠

모임으로 찾은 쁠롱드쉐프 작은식당이다. 모임이라서 이 날에는 뷔페식으로 요리를 먹었다.

타키자와 쥰마이긴죠

타키자와 쥰마이긴죠
瀧澤 純米吟醸
얇은 초쿌렛이 조각조각 부서지면서 달콤함을 피운다.

후도 쥰마이다이긴죠

후도 쥰마이다이긴죠
不動 純米大吟醸
마셔보고 싶던 니혼슈이다. 달달함이 린넨에 흠뻑 적셔져서 맑끔하게 퍼진다.

유메산스시 쥬와리 오쿠 슌 쥰마이긴죠겐슈

유메산스시 쥬와리 오쿠 슌 쥰마이긴죠겐슈
뎁혀서 마시면 더 맛있다고 해서 뎁혀서 마신 사케이다. 데우면서 알콜이 날라가면서 향이 더욱 더 진해진다. 누룩향과 함께 새콤함이 가득 담겨있다.

후쿠이와이 쥰마이긴죠 스이세이 55

후쿠이와이 쥰마이긴죠 스이세이 55
福祝 純米吟釀 彗星 55
사탕수수가 가루가 된 것처럼 달콤하다.

후도 혼죠죠 쵸카라구치

후도 혼죠죠 쵸카라구치
不動 本醸造 超辛口
깔끔하게 맞아 떨어지는게 마음에 든다. 끝에서 쌀의 감칠맛이 뭉글하다.

코이마리 사키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코이마리 사키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古伊万里 前 純米吟釀 山田錦
정돈되고 잔잔하니 부드럽게 넘어가서 마음에 든다.

몸이 안좋아서 12종류의 사케를 다 마시지는 못하고 적당히 골라서 마셨다.

쁠롱드쉐프 작은식당
02-717-3117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69길 25 (효창동 5-160 송원빌딩)

잘 먹었습니다.

니혼슈바 슈토

치즈나스

취기가 올라서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치즈나스

치즈나스
잘 익혀낸 가지 위에다가 뜨겁게 녹여낸 치즈가 흠뻑 적셔있다. 한조각 잘라서 젓가락으로 들 때마다 치즈가 쭈욱 먹기 좋게 늘어난다.

멘타이코아보카도

멘타이코아보카도
짭짤한 멘타이코와 향기 좋은 아보카도의 조합이다. 시원하게 먹기 좋은 술안주이다.

기억이 흐릿해져서 사케 사진도 빼먹고 그랬는데 취해서 술과 요리를 맛있게 먹었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정빌딩 1층)
슈토, 양재 – 日本酒bar 酒盗

잘 먹었습니다.

와슈다이닝 슈토

츠케모노모리아와세

가볍게 입가심하러 찾은 와슈다이닝 슈토이다. 오랜만에 방문이다.

츠케모노모리아와세

츠케모노모리아와세 / つけものもりあわせ [漬物刺し身盛り合わせ] / 모둠 절임채소
아삭하고 상큼한 채소들로 입을 개운하게 만든다. 술에 많이 취한 상태라서 그런지 상큼한 맛이 술을 깨게 도와주기도 한다.

DSC08474

아부리오오토로
조그만하게 썰려서 나왔는데도 기름기가 풍성한 오오토로이다. 여기에 두릅으로 보이는 나물로 신선함을 더해서 내놓았다.

정말 입가심만해서 그런가 츠케모노를 먹으면서 솥밥이 먹고 싶어졌다.

와슈다이닝 슈토 / 和酒dining 酒盗 / Washudining Shuto
02-3444-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134길 9 (논현동 81-10 1층)
슈토, 논현 – 和酒dining 酒盗

잘 먹었습니다.

니혼슈바 슈토

떡볶이

술에 취해서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떡볶이

떡볶이
간혹 가다가 기분에 따라서 특별한 요리를 해주는 날이 있는데 이 날이 그런 날이다. 은은히 매콤하다.

츠루우메 유즈슈와 함께 떡볶이를 잘 먹었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정빌딩 1층)
슈토, 양재 – 日本酒bar 酒盗

잘 먹었습니다.

코이라멘

톤코츠라멘

새로 생긴 라멘집이라고 해서 찾은 코이라멘이다.

톤코츠라멘

톤코츠라멘 / とんこつラーメン [豚骨ラーメン]
매운맛을 선택했고, 여기에 간장계란을 추가했다.

톤코츠라멘

옥수수가 들어간 라멘은 처음이다. 두톰하고 짭짤한 챠슈가 두개 담겨있다. 간장계란은 반을 슥 갈라보니 점성있게 잘 익혀낸 노른자를 품고 있다.

톤코츠라멘

개운한게 파가 생각나는 불향에 국물이 칼칼하면서 매콤하다. 여기에 케찹이 생각나는 신맛이 끝에 스친다.

해장으로 라멘이 생갈날 때 떠오르는 화끈한 맛을 가진 라멘이다. 양도 푸짐해서 먹다 보니 포만감이 가득하다.

코이라멘 / 濃いラーメン
02-525-6559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서초2동 1337-6)

잘 먹었습니다.

로바다야 쇼

후토마키

다른 곳에서 술을 마시다가 후토마키가 생각나서 찾은 로바다야 쇼이다.

후토마키

후토마키에 들어가는 네타들이 호방하게 도마 위에 있다.

후토마키

후토마키
두톰하게 5~6 가지의 재료가 들어가 있다. 입 안을 가득채우면서 큼직하게 이로 썰리는게 좋아서 먹을 때마다 행복하다.

갓포쇼에서부터 로바다야 쇼까지 후토마키를 좋아해서 갈 때마다 후토마키를 포장해서 먹는다. 생긴지 얼마 안되었는데 인기가 많은 로바다야 쇼이다.

로바다야 쇼
032-229-9744
경기 부천시 부천로39번길 10 (심곡동 350-9 1층)

잘 먹었습니다.

행복한 스시

회덮밥

점심에 찾은 행복한 스시이다.

회덮밥

회덮밥
별로 기대 안하고 주문했는데 크기에 놀라고 양에 놀란 회덮밥이다. 참으로 푸짐하다. 양도 푸짐한데다가 생선 선도도 꽤나 좋아서인지 맛있게 잘 들어간다.

처음 방문했을 때도 불친절해서 다시 오고 싶은 마음이 싹사라졌는데 동행이 가고 싶다고 해서 다시 찾았다. 기대 안하고 주문한 회덮밥이 양이 푸짐하고 맛있어서 요리에 대해서는 만족스럽다. 그치만 불친절해서 별로 가고 싶은 생각은 여전히 안든다.

행복한 스시
02-415-5300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579 (서초동 1366-15)

잘 먹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