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혼슈바 슈토

어느 날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늦은밤에 찾게 될 때가 점점 많아진다. 상차림 오랜만에 담는 느낌이다. 호타테 / ホタテ / 가리비 관자 트러플 소금을 올린 호타테와 카니미소를 올린 호타테가 호쾌하게 나온다. 입을 풍성하게 채우면서 서걱거리면서 잘리면서 코에는 송로버섯향이 간질거린다. 야마가타마사무네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카라구치 山形正宗 純米吟醸 山田錦 辛口 처음에는 달다고 생각했는데 시간이 지나가면서 매콤한 맛이 돌아다닌다. 육각형의… Continue reading 니혼슈바 슈토

니혼슈바 슈토

어느 날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코이마리 사키 쥰마이긴죠 젠료우오야마니시키 古伊万里 前 純米吟醸 全量雄山錦 처음 들어본 코이마리 사키라는 사케는 코이마리 마을에서 만드는 사케이다. 보다 더 앞을 내다보기 위해서 사키라는 단어를 붙였다고 한다. 그래서 이름이 코이마리 사키가 되었다고 한다. 숙성된 쌀향과 새콤한 향이 처음에 코를 스치는데, 그 덕분에 막걸리가 떠오른다. 떫은맛과 단맛이 회오리가 치듯이 돌면서 뒤섞여든다. 농부아저씨가… Continue reading 니혼슈바 슈토

니혼슈바 슈토

이비가 궁금해서 다시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이비 레드 무로카나마겐슈 射美 RED 無濾過生原酒 붉고 선명하게 달달하게 만든 비단이 바람이 불 때 하늘하늘 거리게 입안에서 논다. 감칠맛도 같이 논다. 목을 타고 넘어갈 때 땅에 살짝이라도 닿은 것 마냥 끌리듯이 떫은맛이 스친다. 유키노비진 쥰마이긴죠 나츠시보리타테나마자케 ゆきの美人 純米吟醸 夏しぼりたて生酒 선명하고 날카로운 바람이 나를 에워싸서 회오리를 치다가 지나간다. 베이지는 않아도… Continue reading 니혼슈바 슈토

니혼슈바 슈토

입가심하러 니혼슈바 슈토에 갔다가 반가운 얼굴들을 만나서 자리가 커졌다. 츠루우메 유즈슈 鶴梅 ゆず酒 마무리로 생각이 자주 나서 자주 마시기도 한다. 새콤한 맛으로 입안을 정돈해준다. 카모킨슈 토쿠베츠쥰마이 13 賀茂金秀 特別純米酒 13 참새가 사과로 쪼아서 부리에 단맛을 묻혀놓고서 이걸로 나를 쪼는 느낌이다. 마시며 생각나는 것은 청사과, 참새 이 두가지이다. 나마겐슈이지만 도수가 낮아서 매끄럽고 산뜻하다. 이베 레드 무로카나마겐슈… Continue reading 니혼슈바 슈토

고료리 켄

시간이 어느 틈에 벌써 고료리 켄을 예약한 시간이 되었다. 가는 길부터 발걸음이 신이나서 가볍다. 들어서니 가지런히 젓가락이 놓여있다. 더운 여름날에 시원한 맛챠가 몸을 시원하게 해준다. 색색의 기물이 가지런하다. 고료리 켄 / 小料理 健 좋아하는 곳이라서 자주 방문하려고 노력하는 곳이다. 토쿠리 / とくり [徳利] / 술병 다양하게 사케와 코료리(소요리)를 즐기기 위해서 토쿠리로 주문한다. 홋카이도 에비, 토우모로코지,… Continue reading 고료리 켄

니혼슈바 슈토

밤 늦게 오랜만에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시노미네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나츠나마자케 篠峯 純米吟醸 山田錦 夏生酒 입안에 머금고서 한바퀴를 돌려보니, 수박의 하얀부분이 생각난다. 하얀부분을 갈아서 탄산수와 같이 마시는 느낌이다. 술을 마시고 왔는데도 술이 잘도 들어간다. 취하기 좋은 날이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정빌딩 1층) 슈토, 양재… Continue reading 니혼슈바 슈토

스시 시미즈

스시 키노이의 김다운 셰프가 새로 스시야를 열어서 방문한 스시 시미즈이다. 이광열 셰프가 이타마에로 스시를 쥐어준다. 플레이트 방문한 스시야 중에서 가장 큰 플레이트이다. 가리 / ガリ / 초생강 다른 접시에 담겨있는 가리는 오랜만이다. 갑자기 일본에서 먹은 스시 오마카세가 생각난다. 쇼유 / しょうゆ [醬油] / 간장 오시보리 / おしぼり [お絞り] / 물수건 따뜻한 수건으로 손을 따뜻하게 닦는다.… Continue reading 스시 시미즈

와슈다이닝 슈토

새로 나온 사케가 궁금해서 찾은 와슈다이닝 슈토이다. 상차림 시노미네 쥰마이긴죠 고와리미가키 오야마니시키 나카토리나마자케 篠峯 純米吟醸 五割磨き 雄山錦 中取り生酒 50%를 깍은 사케라서 고와리미가키라고 한다. 주조미는 오야마니시키이다. 상쾌하면서 발랄하고 그 뒤로 쌀맛이 오밀조밀 채운다. 우스하리잔 덕분인지 술맛이 더 좋아지는 것 같다. 향기봉으로 향도 좋아지고 잔이 예리한게 조심스럽지만 술에 더 집중하게 해준다. 코스터도 기모노천으로 만들었다고 하는데 보고 있으면… Continue reading 와슈다이닝 슈토

스시 려 프리미엄

궁금해서 찾은 스시 려 프리미엄이다. 상차림 플레이트 금색의 플레이트가 반짝거린다. 오시보리 / おしぼり [お絞り] / 물수건 려라고 새겨져있다. 맛챠 / まっちゃ [抹茶] / 녹차 가볍게 목을 축이기 좋다. 선물 받았다고 하는 부엉이가 진열되있다. 나마와사비 / なまわさび [生山葵] / 생고추냉이 챠완무시 / ちゃわんむし [茶わん蒸し] / 계란찜 부부아라레 올려서 오독거리고 챠온무시는 물렁거린다. 안에 건더기들이 푸짐하다. 취향에 맞게… Continue reading 스시 려 프리미엄

갓포쇼

이사 간 갓포쇼를 드디어 찾았다. 지콘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히이레 而今 純米吟醸 山田錦 火入れ 입에서 맺혀 들어가는 순간부터 좋다. 부드럽게 술맛이 올라와서 넘어간다. 시노미네 쥰마이다이긴죠 Type-M 오마치 나카토리나마자케 篠峯 純米大吟醸 Type-M 雄町 中取り生酒 달짝지근한 탄산이 입 안을 어루만진다. 츠케모노 / つけもの [漬物] / 절임 채소 상차림 오토오시 / おとおし [お通し] 아삭거리면서 게맛살이 부드럽다. 유명한 맥주라고 한다.… Continue reading 갓포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