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참치

며칠 전에 참치 먹은 것도 있고 해서 비교할만한 참치를 먹은게 오래전이기도 하고 종종 혼자가서 술 홀짝이던 산참치가 생각이 나서 방문했다. VIP로 주문했고 술은 센노유메를 주문했다. 산참치에서 센노유메가 가격이 꽤나 저렴한 편이여서 생각해보니까 센노유메만 마신다. 상차림 김, 단무지, 할라피뇨, 락교, 생강, 마늘쫑, 된장 입을 개운하게 해주는 것들인데 참치 먹기 바뻐서 거의 안건드렸다. 죽 약간 느끼하다라고 느껴진 […]

도곡참치

참치 먹고 싶어서 회사 주변에서 찾아보다가 그래도 역에서 가깝길래 다녀온 도곡참치이다. 회사 후배와 방문해서 참치 안 먹어봤다고 하길래 참다랑어가 들어가는 5.5 코스로 주문했다. 상차림 죽 참치죽인 것 같은데 잘 모르겠다. 회무침 정확히는 회덮밥에 들어가는 조합으로 밥만 빠져있다. 네모낳게 썰려있는 참치가 들어가있다. 단무지, 생강, 락교 와노사케 양 많고 가격 괜찮아서 주문한 와노사케이다. 후츠슈로 분류되는 모양인데, 맛도 […]

토리마쯔리

야키토리 잘한다고 해서 이야기만 듣던 토리마쯔리 예약을 하고 가려고 했으나 가게가 협소하여 예약은 어렵다. 약속시간 보다 일찍 들어갔는데도 거의 만석이다. 기본으로 나온 양배추 타래소스인가가 전체적으로 뿌려져 있는게 있고 안뿌려져 있는게 있었지만 아삭아삭하다. 양배추즙이 그렇게 위에 좋다고 해서 대신에 양배추를 계속 먹었다. 단무지, 할라피뇨 은근히 할라피뇨 손이 자주 간다. 센노유메 투박하고 술향 많이나기는 해도 다시 살펴보면 […]

니혼슈바 슈토

사케스쿨이라고 해서, 사케에 대해서 배울 수 있는 모임이 있어서 참가를 신청했고, 처음 모임은 전에 종종 가서 반하고 오기도 했던 슈토에서 진행이 되었다. 방문해야지 생각하다가 이제서야 방문했다. 전경은 낮에 오니까 분위기가 약간 더 밝아졌다. 강의 중간에 술을 마시면서 강의를 듣게 된다. 코시노칸바이 시로라벨 / 越乃寒梅 白ラベル 니가타에서 만들어지는 사케인데, 전통 방식으로 만든다고 한다. 마셔보니 투박하다고 해야할지, […]

산참치

혼자서 이번에 두번째 방문하는 산참치 카운터 자리에 내 자리만 남아있다는 듯이 한자리만 쏙 남아있다. 센노유메 후츠슈로 가격은 저렴한데, 양은 많아서 올 때마다 이걸 시키는 모양인데, 맛도 괜찮은 편이다. 가볍게 즐기기 좋은 술이다. 흑임자죽, 미소시루(된장국) 흑임자죽으로 빈 속을 달래준다라고 말하고 이때부터 사케 열고서 같이 마시기 시작한다. 또띠아는 먹었던 것에 비교하면 꽤나 담백하다. 처음 시작은 메카토로와 다른 […]

무사

술이나 먹자 해서 다녀온 무사 토마토 치즈 샐러드 에피타이저 느낌의 샐러드인데, 치즈가 굉장히 진한 것 같기도 하다. 잇본기 킨지루시 찾아보니 후츠슈로 분류가 되는 모양인데, 무사에 있는 병사케 중에서 가장 저렴해서 종종 주문하게 된다. 사시미 히라메, 마츠카와 타이, 묵은지 묵은지가 감칠맛이 난다고 할까 짭짤하면서도 느끼한게 히라메와 같이 싸먹으니 더 맛있다. 후지산 용암 플레이트 화로구이 새로 나온 […]

무사

자주 방문하는 무사 혼술하러 갔다가 아는분이 있어서 합석하게 되었다. 후구 사시미 처음 먹어보는데, 마늘쫑이 뒷맛을 잡아주니까, 간장에 찍어 먹어도 맛있고, 쌈장에 찍어 먹어도 맛있다. 야들야들한 식감이 두드러진다. 센킨 클래식 오마치 쥰마이다이긴죠 무로카 겐슈 / 仙禽 クラシック 雄町 無濾過 原酒 정순하게 입으로 넘어가는 느낌이 너무나도 좋던 센킨 클래식 오마치 쥰마이다이긴죠 무로카 겐슈 나베시마 토쿠베츠쥰마이 / 鍋島 […]

정무관 초밥&참치

간장 새우와 초밥을 같이 즐길 수 있는 곳이 있다고 해서 방문하게 된 정무관 초밥&참치이다. 샐러드, 에다마메 오니고로시 술이 없으면 왠지 아쉬울 것 같기도 해서 주문한 오니고로시 꽤나 오랜만이다. 작은양에 가볍게 즐기기 좋기도 한 사케이다. 오니고로시 주문하게 된 것도 꽤나 오랜만인 듯 하다. 히라메(광어), 사케(연어), 메카도로(황새치 뱃살) 메카도로가 부드럽고 기름기도 적절한게 해동도 잘 되어있다. 알밥 간장 […]

산참치

어느순간부터 참치를 잘 안먹기 시작했었는데, 가끔은 생각나기도 하는게 참치인데 마음에 드는 참치집은 그렇게 많지 않은데 산참치라는 업장이 괜찮다는 글을 보고 방문해보았다. 상차림 또띠아 처음에 또띠아 주는 곳은 또 처음이다. 백김치 참치를 많이 먹다 보면 입안이 느끼한 느낌이 가득차는데, 백김치 만큼 입을 개운해주는 것도 없기도 하다. 센노유메 가격 대비 양이나 맛으로 따지면 흡족하기도 한 센노유메 저렴한 […]

무사

부천에서 가장 다양한 사케를 구비하고 있다고 들었던 무사, 눈으로만 보다가 궁금해서 방문해보았다. 오토오시 작은게와 에다마메(풋 콩)이 나오는데, 양념된 작은게가 은근히 젓가락이 자꾸간다. 잇본기 킨지루시 술 맛 적당히 나면서도, 부드럽게 넘어가는 목넘김이 만족스러운 잇본기 킨지루시 사시미 모리아와세 / 모듬 사시미 보통 흰살생선 히라메(광어), 타이(도미)등으로 구성이 된다고 하는데, 방문한 날에는 마구로를 잡아서 마구로 위주로 나온 사시미 모리아와세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