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Japanese

오모테나시

종종 술을 마시던 곳 중에 하나가 오모테나시였다. 술을 안 마신지도 오래 된 것 같아서 오랜만에 방문한 오모테나시이다.

카메이즈미 쥰마이긴죠 CEL-24 무로카 나마겐슈

카메이즈미 쥰마이긴죠 CEL-24 무로카 나마겐슈
亀泉 純米吟釀 CEL-24 無濾過 生原酒
작년에 한번 마셔보고 기억이나 더듬어 볼 겸하고 찾은 사케이다. 오랜만에 마셔보는데도 마시자마자 처음 마셨을 때의 느낌과 거의 유사하다. 달콤하면서 꿀향이 탄산감과 함께 느껴진다. 마시면 마실수록 더 달아지는 느낌이기도 하다.

dsc04920

숙주나물

dsc04921

이름을 모르겠다.

dsc04923

가볍고 투명한 잔에다가 가득 따라서 마셔본다.

토리니쿠카라아게

토리니쿠카라아게 / とりにくからあげ [鳥肉空揚げ] / 닭 튀김

토리니쿠카라아게

오모테나시에서 오랜만에 먹는 요리이기도 한데 먹기 알맞은 크기라서 한입에 넣기도 편하고 바삭하고 부드럽다.

사시미

부리사시미 / ぶりさしみ [鰤刺(し)身] / 방어 사시미

사시미

부리의 기름기 보다는 오히려 담백하다.

쿠로다이야키모노

쿠로다이야키모노 / クロダイやきもの [黑棘鲷焼(き)物] / 감성돔 구이
바삭하고 촉촉하다.

혼자 먹다가 누가 온다고 하여 카운터 자리로 자리를 옮겼다.

바지락 술 찜

바지락 술 찜

바지락 술 찜

씨알이 굵은 바지락이 한가득 들어가 있는데다가 국물을 마시니까 술이 깬다.

아부리호타테

아부리호타테 / あぶりホタテ [炙りホタテ] / 불질한 가리비 관자
씹는 느낌이 유난히 좋다.

시노미네 쥰마이 무로카나마겐슈

시노미네 쥰마이 무로카나마겐슈
篠峯 純米 無濾過生原酒
오랜만에 마셔본다. 탄산감이 통통 튀는 느낌이 좋다.

사시미

부리사시미 / ぶりさしみ [鰤刺(し)身] / 방어 사시미

사시미

담백한 맛이 사케와도 잘 어울린다.

사시미

맛있는 부위라고 따로 챙겨주셨는데 식감이 독특한게 기억에도 또렷하다.

사시미

가마살이라고 알고 있는데 담백하면서 오독거리는 식감도 있다.

시작은 조금만 마신다고 했다가 나중에서는 취한 상태에서도 많이 마신 날이다. 술을 조심히 마셔야겠다.

오모테나시 / おもてなし
02-324-1237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2길 82 (동교동 155-20 대명빌딩 1층)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