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Japanese

스시정

모임으로 오랜만에 방문한 스시정이다. 사시미나 스시에 대해서 흥미가 떨어지고 사케에 관심을 가지고서부터 뜸하게 방문한 것 같다.

DSC00563

상차림

츠케모노

츠케모노 / つけもの [漬物] / 절임채소
가리 / ガリ / 초생강
타쿠안즈케 / たくあんづけ [たくあん漬] / 단무지
닌니쿠 / にんにく [大蒜·葫] / 마늘
오랜만에 보는 닌니쿠 반갑다. 무리해서 먹다가 남겨서 아쉽기도 했다.

야채

오이, 고추, 마늘쫑

아라마사 아마네코

아라마사 아마네코
新政 亜麻猫
쥰마이로 분류가 되는 6호 효모를 사용해서 만들었다는 아라마사 야마네코이다. 혀에 닿자마자 도드라지는 신맛이 입맛을 돋궈준다. 입을 넘어가면서 다시 싹 지워지는 신맛이랄까.

아라마사 라피스

아라마사 라피스
新政 ラピス
경쾌하게 혀를 때려주는 아라마사 라피스이다. 약간의 떫은 맛이 혀를 때려서 경쾌하다고 느낀 모양이다.

타이코노와타

타이코노와타 / たいこのわた [鯛海鼠腸] / 해삼 내장 버무린 도미
이로 자르니 슥하고 잘리는 타이에 짭짤하고 바다내음 물씬 나는 코노와타의 조합이다. 이 조합도 간만이라서 반갑다. 히라메로 접했을 때보다 탄탄한 식감을 더 느낄 수 있다.

DSC00575

DSC00577

DSC00579

DSC00582

DSC00585

DSC00586

DSC00588

사시미 모리아와세
무시아와비 / むしあわび [蒸(し)鮑] / 전복 술찜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타이 / たい [鯛] / 도미
마츠카와타이 / まつかわたい [松川鯛] / 껍질 도미
우니 / うに [海胆] / 성게소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오오토로 / オオトロ [大トロ] / 참다랑어 뱃살
아카가이 / あかがい [赤貝] / 피조개(피안다미조개)
즈와이카니 / ずわいかに [ずわい蟹] / 바다참게(대게)
타코 / たこ [蛸·章魚] / 문어
유무시 / ユムシ / 개불
바자리에 앉을 때는 한점씩 플레이트에 올려주는데 단체로 오니까 크게 한상으로 나온다. 사시미들이 두껍고 큼직큼직하다.

우니

우니 / うに [海胆] / 성게소
큼지막하니 입에 확하고 퍼지는 우니

히라메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부드러우면서 존득존득한 히라메

마츠카와타이

마츠카와타이 / まつかわたい [松川鯛] / 껍질 도미
약간의 탄탄한 식감을 주는 타이

야마모토 미드나잇블루

야마모토 미드나잇블루
山本 深蒼
야마모토 라인 중에서 가장 상위 라인이라고 하는 야마모토 미드나잇블루이다. 혀에 닿으면서 목을 넘길 때까지 쭈욱 일직선으로 펼쳐지는 느낌이 매끄럽고 부드럽다고 느껴진다. 기회가 되면 또 마시고 싶을정도로 만족도가 높다.

타이

타이 / たい [鯛] / 도미
역시나 타이 특유의 식감 마츠카와타이와 비교하면 약간 더 부드럽다.

아카미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큼지막하니 입을 가득 채우는 아카미 씹으면서 입에 퍼지는 참치의 향이 좋다.

오오토로

오오토로 / オオトロ [大トロ] / 참다랑어 뱃살
큼지막한 오오토로이다. 씹을 때마다 느껴지는 향긋한 기름기가 만족스럽다.

아카가이

아카가이 / あかがい [赤貝] / 피조개(피안다미조개)
바다내음보다는 깔끔하게 느껴지는 아카가이 톡톡하고 씹는 맛이다.

유무시

유무시 / ユムシ / 개불
탱탱하고 똑소리 나는 식감이 좋은 유무시

타코

타코 / たこ [蛸·章魚] / 문어
개운한 맛을 주는 타코

우니

우니 / うに [海胆] / 성게소
우니 한번 더 입에서 녹는다.

즈와이카니

즈와이카니 / ずわいかに [ずわい蟹] / 바다참게(대게)
간만에 먹는 즈와이카니 맛있다.

샤라쿠 쥰마이긴죠 비젠오마치 나마

샤라쿠 쥰마이긴죠 비젠오마치 나마
写楽 純米吟醸 備前雄町 生
달콤하면서 가벼운 느낌을 주는 샤라쿠이다. 전에 접한 샤라쿠는 굉장히 달다고 느껴졌는데, 적당히 달달하니 입에 맞는다.

무시아와비

무시아와비 / むしあわび [蒸(し)鮑] / 전복 술찜
부드러운 무시아와비

오오토로

오오토로 / オオトロ [大トロ] / 참다랑어 뱃살
기름기 퍼지는 오오토로도 한점 더 먹는다.

고쿄 쥰마이다이긴죠 키모토 케이카 나마자케

고쿄 쥰마이다이긴죠 키모토 케이카 나마자케
五橋 純米大吟醸 生もと 馨嘉 生酒
첫잔을 마시니 균형 잡혀 있네라는 느낌이다. 마시고서 끝에서 느껴지는 미탄산감으로 마무리한다.

DSC00608

우니엔가와 / うにえんがわ [海胆縁がわ] / 성게소 올린 광어 지느러미
우니아마에비 / うにあまえび [海胆甘海老] / 성게소 올린 단새우

DSC00612

고쿄를 따뜻하게 뎁혀서 마셔보았다. 향과 맛이 살아난다는 느낌이 뎁혀 먹는게 더 맛있다라고 느껴졌다.

우니엔가와

우니엔가와 / うにえんがわ [海胆縁がわ] / 성게소 올린 광어 지느러미
단단한 느낌 혹은 오독오독한 식감을 주는 엔가와 위에 우니가 올라가있다. 좋아하는 조합 중에 하나이다.

우니아마에비

우니아마에비 / うにあまえび [海胆甘海老] / 성게소 올린 단새우
녹진하면서 바다의 맛이 느껴지는 아마에비 위에 또 우니가 올라가있다.

타이라가이

타이라가이 / たいらがい [平貝] / 키조개 관자
불질한 타이라가이는 향긋하다.

미소시루

미소시루 / みそしる [みそ汁·味噌汁] / 된장국
국물 시원한 미소시루로 한숨 돌린다.

카니우니동

우니카니미소돈 / うにかにみそどん / 성게소 올린 게살 덮밥
우니 듬뿍 올려 주셨다. 배부른데도 맛있어서 잘 들어간다.

하나아비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무로카나마겐슈

하나아비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무로카나마겐슈
花陽浴 純米吟醸 山田錦 無濾過生原酒
꽃이 퍼지는 듯한 느낌을 주는 향과 달콤함으로 무장한 모양이다. 디저트 와인 내지는 마무리 달콤함으로 지워주는데 안성맞춤인 모양이다.

타이노니츠케

타이노니츠케 / たいのにつけ [鯛の煮付け] / 도미 간장 조림
담백한 살들과 짭짤함 간만에 접하는 타이노니츠케이다. 다 먹고 싶은데 배불러서 맛만 보는데 그쳐서 아쉬움이 있다.

안키모

안키모 / あんきも [あん肝] / 아귀간
안키모도 간만에 접하는 모양이라서 반갑다.

DSC00622

타마고 / たまご [卵·玉子] / 계란
아나고 / あなご [穴子] / 붕장어

타마고

타마고 / たまご [卵·玉子] / 계란
달달한 타마고

아나고

아나고 / あなご [穴子] / 붕장어
언제나 만족스러운 아나고이다. 타래소스가 없어도 고소하니 맛있다.

과일

과일
마무리로 나온 과일

Chateau Rieussec 2010

샤또 리외섹 2010
Chateau Rieussec 2010
협찬주로 나온 디저트 와인이라고 한다. 이 와인도 꽤나 달콤함을 느낄 수 있다. 마무리로 입을 싹 지우면서 마무리한다.

DSC00630

  1. 야마모토 미드나잇블루
    山本 深蒼
  2. 하나아비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무로카나마겐슈
    花陽浴 純米吟醸 山田錦 無濾過生原酒
  3. 샤라쿠 쥰마이긴죠 비젠오마치 나마
    写楽 純米吟醸 備前雄町 生
  4. 고쿄 쥰마이다이긴죠 키모토 케이카 나마자케
    五橋 純米大吟醸 生もと 馨嘉 生酒
  5. 아라마사 아마네코
    新政 亜麻猫
  6. 아라마사 라피스
    新政 ラピス
  7. 샤또 리외섹 2010
    Chateau Rieussec 2010

간만에 방문한 스시정인데, 친절한 사장님이 잘 챙겨주셔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지나고나서 생각해보니 우니를 많이 먹은 것 같다. 기분 좋게 잘 먹고 나왔다.

스시정 / すし情
032-322-1147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 25번길 41 (상동 439-3)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