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을 먹기엔 그렇고 가볍게 먹고 싶어서 떡볶이를 찾아서 죠스 떡볶이, 조폭 떡볶이, 미미네, 국대떡볶이 등등 많은 떡볶이 가게 중에서 거리상에서 가까워서 국대떡볶이를 다녀왔다.
순대와 떡볶이 그리고 튀김
우동하고 오뎅도 욕심 내고 싶었지만 그러면 먹다가 체하거나 배탈 날 것 같아서 적당히 시켜보았다

떡볶이

떡볶이 1인분

순대

순대 1인분

튀김

튀김 1인분

포장마차나 분식으로 먹을 때랑은 다른 느낌이 많이 들었다.
요새는 떡볶이 가게 들도 꽤나 잘 되어있다는 느낌이 많이 들었다
여러모로 만족도 하고 먹다가 배불러서 겨우겨우 먹었다
순대 하나 남기도 다 먹어서 나름대로 뿌듯함을 느끼기도 하였다
튀김도 종류가 여러가지 다 들어서 만족
다음에는 죠스를 한번 먹어보고 싶다
국대 떡볶이는 죠스 떡볶이 보다는 덜 매웠다

잘 먹었습니다.

Leave a comment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