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풍우가 몰아치고 낮 3시 4시인데 한 밤 8~9시된듯한 느낌의 날
비가 오기도 하고 몸도 으슬으슬 한데 우동 한그릇
이번에 두번 째 방문
위치는 홍대 😀
옷도 얇게 입었는데 비바람 몰아치지 완전 추웠음

우동

우동님

우동

비 오는 날에 먹으니까 정말 입에 착착 감긴다 국물도 따뜻해서 추운 것도 풀어주고

샐러드

기본 샐러드

주먹밥

주먹밥
이 날 처음 먹은 밥이 오후 6시
엉엉

튀김

튀김

튀김

튀김

튀김에 간장 찾는게 버릇이 되었나 나도 모르게 간장 찾고 있었고 아삭아삭
배고파서 그랬나 처음 갔을 때 보다 더 맛있게 느껴졌다

잘 먹었습니다.

Leave a comment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