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Japanese

츠키지스시세이

교토에서 스시 먹을 곳을 찾다가 평이 좋아서 찾은 츠키지스시세이이다. 도쿄 츠키지시장에 있는 곳이 본점인 모양인데 체인점으로 운영이 되는 듯하다.

츠키지스시세이

츠키지스시세이 / 築地寿司清 / tsukijisushisay

dsc02876

상차림

나마비루

나마비루 / なまビール [生ビール] / 생맥주
일본에서 처음 마셔보는 나마비루인데 맛이 다르긴 다른 모양이다. 더 시원하고 목을 부드럽게 타고 넘어간다.

dsc02878

플레이트

가리

가리 / ガリ / 초생강

히라메

츄우토로 / ちゅうトロ [中トロ] / 참다랑어 중뱃살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츄우토로

흰살생선인 히라메와 기름기 많은 츄우토로가 같이 나온다. 그래서 그런지 한점 먹을 때마다 비교가 더 크게 되는 느낌이다.

챠완무시

챠완무시 / ちゃわんむし [茶わん蒸(し)] / 계란찜
시이타케(표고버섯)의 향이 잘 살아 있는 챠완무시이다.

미소시루

미소시루
진한 맛이 구수한 미소시루이다.

히라메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존득거리면서 깔끔하게 넘어가는게 두께가 두터운 폰인데도 오히려 산뜻함까지도 느껴진다. 와시비의 양이 거의 있는듯 없는듯 한 느낌이다.

츄우토로

츄우토로 / ちゅうトロ [中トロ] / 참다랑어 중뱃살
입을 기름기로 칠한다는 느낌이다. 입에서 촉촉하게 녹아서 사라진다. 츄우토로를 입에 넣자마자 눈동자가 커졌다.

아카미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아카미쇼유즈케 / あかみしょうゆづけ [赤身醬油づけ] / 참다랑어 등살 간장 절임

아카미쇼유즈케

약간의 색깔 차이로 즈케한 것인지를 구분 할 수가 있긴 한데 차이가 안 보이는 편이다. 입에 넣고서야 차이가 느껴진다.

아카미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아카미쇼유즈케

아카미쇼유즈케 / あかみしょうゆづけ [赤身醬油づけ] / 참다랑어 등살 간장 절임
입에서 풀어헤쳐지는 느낌이 꽤나 매끄럽다.

아카미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촉촉하면서 산미가 돋아나는게 느낌이 부드럽게 산미가 올라오는 아카미이다.

보탄에비

보탄에비 / ぼたんえび / 도화새우
탱탱하게 이로 자르니 서걱거리면서 살이 탱탱한 보탄에비이다.

카니

카니 / かに / 게살
촉촉한 카니도 살이 크니까 좋다.

니신

니신 / にしん [鯡·鰊] / 청어
비린맛이 돌기는 하면서 신맛이 균형을 맞쳐주는 니신이다.

이쿠라

이쿠라 / イクラ / 연어알
알갱이 하나하나가 입안에서 터지는게 크기가 크다 보니까 더 느낌 있다.

아나고

아나고 / あなご [穴子] / 붕장어
푹신한 아나고이다. 타레소스 느낌이 약한 편이라 오히려 아나고가 더 크게 느껴진다.

타마고

타마고 / たまご [卵·玉子] / 계란
푹신푹신한 타마고이다.

우니

우니 / うに [海胆] / 성게소
훗카이도(북해도)산 우니라 그런지 씨알이 굵고 맛도 진하다고 한다.

모치

맛챠모치 / まっちゃもち [抹茶餅] / 녹차떡
시원하면서 녹차 느낌 물씬 나는 맛챠모치로 마무리한다.

오마카세와 비슷한 구성으로 점심에 즐길 수 있는 구성으로 먹었는데 생선 하나하나가 눈이 동그랗게 된다. 이렇게 입에서 녹는 생선 처음 먹어 본다라는 느낌이기도 한데 오히려 와사비가 좀 더 많았으면 균형이 맞지 않을까라고 생각이 들기도 한다. 그렇지만 생선들의 질이 원체 좋은 탓에 다른 것들은 생각안하면서 먹게 된다.

츠키지스시세이 / 築地寿司清 / Tsukiji Sushisay
+81-75-252-1537
京都府京都市中京区高倉通錦小路下ル帯屋町581 大丸四条高倉駐車場ビル B1F
築地寿司清 京都大丸店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