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바구니

이촌동에 위치하고 있는 한정식 전문점 초록바구니를 다녀왔다.
이촌역에서 약간의 거리가 있다.

IMG_4357

화요 41
함께 했던 술 콜키지는 따로 없었다.

IMG_4356

제공되는 물인데 차인 것 같은데 뭔지는 잘 모르겠는데 묘한 맛

IMG_4358

고메위크 코스

IMG_4359

그릇이 참 이쁘게 생겼다.

IMG_4360

버섯죽
먹고나면서 보니까 묘한 한약맛.

IMG_4361

에피타이저 느낌의 겉절이
소금은 먹는거 아니란다.

IMG_4363

소금, 된장, 간장, 고추장
한입거리 네가지라고 한다.

IMG_4364

소고기를 간장에 절임

IMG_4366

땅콩에는 간장

IMG_4367

고추장이였나?

IMG_4368

된장

IMG_4369

겉절이
짭짤한게 간이 잘 되어있어서 맛있었다.

IMG_4370

가지를 삶아서 위에 깨를 놓았던건가 그런건데 씹는맛이 깨랑 가지가 묘했다.

IMG_4371

새콤달콤하게 맛있었는데 이때부터 기억을 잃기 시작.

IMG_4372

짭짤하게 맛있엇다.

IMG_4373

오징어 순대였었나
맛있었던건 기억하는데 정확한 맛이 기억이 안난다.

IMG_4374

더덕밥
한입에 꿀꺽꿀꺽

IMG_4375

미역국

IMG_4376

구절판전병

IMG_4377

가브리살 구이
너무 맛있어서 더 달라고 조를뻔했다.

IMG_4379

인절미였나 뭐였더라

IMG_4380

디저트는 입가심이 개운하게 딸기로.

전체적으로 깔끔한 한식 지향이라고 느낄 수 있었다.
맛도 굉장히 만족하고 여러가지를 느껴볼 수 있었던 자리로 기억하고 있다.
사실 화요 좋다고 마시다가 중간부터 가지 다음부터 필름이 끊길락 말락
기억이 희미하다.
화요를 선택하긴 했지만 생각보다 잘 어울렸다고 생각이 들었다.
그러니까 좋다고 먹다가 기억이 희미하지.
그래도 용케 사진은 다 찍었다.
굉장히 맛있게 먹었던 느낌만 남아 있었다.

초록바구니
02-790-3421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동 300-267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