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산공원 근처 호림아트홀 내부에 위치하고 있던 스시선수 글에서 본 오마카세에서의 화려함이 참 기억에 남아서 다녀왔다.
오마카세를 먹고 싶었지만 스시 코스를 주문했다.

스시선수

스시선수

IMG_0099

세팅

젓가락

젓가락

채소

채소
오이, 배추, 고추 등 채소가 꽤나 신선해 보이고, 먹음직스러웠다.

쯔께모노

쯔께모노

쌈장

쌈장

자완무시

자완무시
통통한 새우와 전복이 들어가 있던 자완무시 여름이라 그런지 약간 차갑게 만들어서 줬는데 와사비가 참 적은양인데도 맛이 꽤 강하다.

IMG_0105

코스 시작전에 나온 음식 고추와 방울 토마토, 귤이 들어가 있었는데, 꽤나 새콤달콤내지는 시큼한 느낌이 들었다.

스시

스시

우니동

우니동 / 성게소 덮밥
적은양이지만 만족도가 컸던 우니동

에비

에비 / 새우
아마에비 말고 이런 종류의 새우 스시는 처음 먹어보는데 단맛보다는 씹는맛이 좋았다.

무시아와비

무시아와비 / 전복
전복 자체는 굉장히 만족도가 컸는데 와사비 양이 조금만 적었다면 정말 좋았을텐데라고 생각이 들었다.

오도로

오도로 / 참치 뱃살
균형이 잘 맞았다고 생각이 들었던 오도로

히라메

히라메 / 광어
네타와 사리는 정말 먹기 좋고 좋았는데 또 와사비가 걸린다.

미소시루

미소시루 / 된장국
맛은 간이 강한편은 아니라고 생각되는 된장국인데, 뜨거움이 걸린다. 처음에 별 생각 안하고 마셨다가 데일뻔 했다.

스시

스시

시메사바 보우즈시

시메사바 보우즈시 / 초절임 고등어 봉초밥
히까리에 이어서 두번째로 먹어본 시메사바 보우즈시 스시선수의 시메사바 보우즈시는 입안에서 약간 시큼하면서도 먹다보니까 상쾌한 느낌

IMG_0115

불향이 꽤나 강하게 다가와서 맴도는게 참 그윽했다.

히라메

히라메 / 광어
와사비가 또 강하네

후토마끼

후또마끼 / 굵은 김말이
한입에 다 못 넣어서 잘라서 먹었는데 풍부했다.

오도로 마끼

오도로 군함마끼 / 참치 뱃살 군함말이
참치 뱃살이 갈게 잘라져서 올라가 있다보니까 스시로 먹는거랑은 또 다른 매력이구나 싶다. 가장 만족한 스시이기도 하다.

교꾸

교꾸 / 계란말이

IMG_0120

떡이 들어가 있던 음식

아나고

아나고 / 붕장어
붕장어 크기도 크고, 부드러움도 굉장히 좋았다.

소바

소바 / 소면
깔끔했다.

디저트

청포도 아이스크림
청포도와 팥 그리고 아이스크림이 올라가 있었는데 굉장히 깔끔하고 마무리로도 입 맛이 시원해짐이 좋았다.

분위기나 접대태도나 다 괜찮은 곳이다 보니까 조금의 꺼리낌이 굉장히 크게 느껴진 스시야라고 생각이 든다.
차와 미소시루의 온도가 굉장히 뜨거웠던게 처음에 나왔을 때는 마시지도 못하고 식하다가 안되겠어서 찬물을 부어다가 먹었다. 따로 찬물을 달라고 하면 해결되는 문제이기도 하지만, 전체적으로 만족도가 꽤나 높다가 이런 곳에서 실수를 한다는 느낌이다. 미소시루 또한 마찬가지로 너무 뜨거웠다.
또 하나 걸리던게 와사비 스시 카운터 자리를 보아하니 직접 생와사비를 갈아서 쓰는 모양인데, 사진으로 보고 글로 정리하면서 다시 느낀건데 흰살 생선쪽과 전복쪽에 이상하게 과하게 넣은 와사비가 꽤나 마음에 걸린다. 스시 만들 때 의도한건지, 아니면 실수 인건지 스시 처음 접시에는 실수구나했다가 두번째 접시에서는 고의인가싶기도 했다. 사실 이거 말고는 식사자체는 굉장히 만족감이 크게 느껴진 자리라서 유달리 크게 보이는건지도 모르겠다.
스시 코스라서 그랬던건지 아니면 내가 너무 기대를 했던건지 잘 모르겠다. 기회가 되면 오마카세를 한번 먹어볼까 싶기도 하다.

스시선수
02-514-0812
서울특별시 강남구 신사동 651-16 호림아트센터

잘 먹었습니다.

Join the Conversation

2 Comments

Leave a comment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