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Korean

산울림 1992

어느 날 찾은 산울림 1992이다.

육사시미

육사시미
청어알젓과 마늘후레이크를 취향에 맞게끔 육사시미 위에 얹어다가 먹어도 좋고, 그냥 먹어도 좋다. 청어알젓의 특유의 느낌이 육사시미를 더 살려준다.

내장탕

내장탕
수북히 들어간 내장이 눈에 확연히 보이는데 꼬들거리는 식감에 기분이 좋아진다. 술과 곁들이기에 궁합이 좋아서 술에 손이 가게 해주는 맛이다.

솔송주

솔송주
마신 경험이 있기도 한데 제대로 마신게 이번이 처음인 듯 하다. 개운하면서 입안에 달달한 느낌이 가득차면서 솔의 향도 같이 온다. 처음에는 맛있게 마시는데 나중으로 갈수록 단맛이 확연히 치고 올라오는게 혀가 피곤해진다.

고기산적

고기산적
바삭거리는 겉면과 촉촉한 속을 맛 볼 수 있는 고기산적이다. 여기에 곁들여 먹는 샐러드 또한 참깨드레싱으로 깔끔함을 더했다.

된장찌개

된장찌개
고기가 듬뿍 들어간 된장찌개인데, 구수하니 좋다.

보쌈

보쌈
보쌈이라고 하는데 국물이 있는게 수비드와 비슷하게 조리한건가 싶다. 촉촉하면서 야들거리는 보쌈이다.

편육

편육
탱탱하기 보다는 탄탄한 편육 또한 새우젓 올려다가 먹으면 맛있다.

볶음밥

볶음밥
아까 먹은 된장찌개의 국물을 가지고 볶음밥을 해주는데 고기도 들어가니 탄수화물과 단백질을 보충하면서 술을 마신다.

DSC07291

파스타와 비슷한 면이라고 하는데 마늘향이 전반적으로 맴돈다. 면발은 꼬들거린다.

시메사바

시메사바
마늘후레이크 올라간 시메사바인데 시메가 적당해서 마음에 들고 마늘후레이크로 끝에 비릴 수 있는 맛을 잡아버려서 개운하다.

DSC07293

바삭거리면서 위에 카니미소와 어떤 알이 올라가서 풍미가 깊다.

DSC07294

홍어애라고 하는데 아까 먹은 것 보다 더욱 더 깊은 풍미를 보여준다.

푸짐하게 한상차려서 먹는데 항상 맛있게 먹는 산울림 1992이다. 요리와 술 두 가지 전부 만족스러운 곳이다. 다 먹겠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먹지만 항상 배가 불러서 힘들어 한다 그치만 계속 먹게 되는 곳이다.

산울림 1992
02-334-0118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강로9길 60 (창전동 5-138)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