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지

강남쪽에서 모임이 있어서 안가본지도 오래되고 그래서 생각난 김에 다녀온 분노지 자리가 없을 줄 알았는데, 다행히 테라스 자리는 비어있어서 그쪽에 자리를 잡았다.

아사바라키 스이진 쥰마이

아사바라키 스이진 쥰마이
아사바라키라는 쌀로 만들었다는 스이진 쥰마이 스이진은 저번에 모임에서 한번 접해본 기억이 있기도 한데, 진하게 퍼지다가 사라지는게 진득하다라는 느낌이다. 도수가 약간 있는 편이기도 하다.

아지 사시미

아지 사시미 / 전갱이
간단하게 무얼 먹을까하다가 분노지 올 때마다 주문한 것 같은 아지 사시미 오랜만이라서 그런가 더욱 더 반갑다. 고소하면서도 히카리모노치고 비린내도 하나도 안나서 더욱 더 좋아한다. 이번에는 시소에 같이 싸서 먹어보기도 했는데, 시소가 있을 때와 없을 때가 느낌이 확연히 다르기도 하다.

항정살 미소 야키

항정살 미소 야키 / 항정살 된장 구이
원래 주문하려고 하던 항정살 미소 야키 다 떨어졌다고 하셨는데, 조금 맛보기로 챙겨주셨다. 항정살이다보니까 고기 씹는 느낌도 담백한데, 샐러드와 곁들여서 먹으니까 완성이 되는구나 싶기도 하다.

토미노 호우잔

토미노 호우잔
시원하게 목으로 넘어가는 토미노 호우잔

오랜만에 방문인데도 반갑기 그지 없기도 하고 자주 방문 못하는게 아쉽기도 하고 그런 곳이기도 한데, 테라스 자리에서 먹는 것도 운치 있고 좋구나 싶다. 깔끔하게 야마사루까지 깔끔하게 한잔하고 자리를 나섰다.

분노지 / 文ノ字
070-4105-0153
서울특별시 서초구 주흥3길 8 (반포동 743-17)
http://instagram.com/bunnoji.seoul/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