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Japanese

무사

오랜만에 찾은 무사이다.

dsc03853

혼마구로 / ほんまぐろ [本鮪] / 참다랑어
배꼽살, 등살, 가맛살 등으로 구성된 혼마구로라고 한다.

dsc03854

기름기가 매끄러운게 입에서 살살 녹는다.

dsc03855

하얀살은 입안을 기름기로 가득 채운다.

dsc03856

좋아하는 배꼽살 부위 씹으면 씹을수록 입에 퍼지는 느낌이 좋다.

이세에비

이세에비 / いせえび [伊勢蝦·伊勢海老] / 닭새우
머리까지 쏙 빨아먹게 되는 이세에비이다.

오크라

오크라
먹으면서 간간히 오크라를 먹으면서 입을 개운하게 만든다.

우니

우니 / うに [海胆] / 성게소

나베시마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나베시마 쥰마이긴죠 야마다니시키
鍋島 純米吟醸 山田錦
고르게 빚은 쌀의 맛이 이런 맛일까 아니면 햅쌀같은 맛이 더 맞을까라고 궁금증이 생기기도 하는데 전체적으로 쌀에다가 감칠맛을 더해진 느낌을 보여준다. 그러면서 어렴풋이 스쳐지나가는 과실향은 이게 포도인걸까라고 하면서 목으로 넘긴다.

츠케모노

직접 만드신 거라고 하는데 아삭거림이나 시원함이 입맛을 지워주는데 좋다.

이소지만 다이긴죠 야마다니시키

이소지만 다이긴죠 야마다니시키
磯自慢 大吟醸 山田錦
깔끔하고 부드럽고 균형감 좋게 입으로 들어가면서 매끄러운 더해진다.

샤라쿠 쥰마이긴죠 쥰아이시코미

샤라쿠 쥰마이긴죠 쥰아이시코미
写楽 純米吟醸 純愛仕込み
요거트 같은 산미가 탄산과 만나니 새콤하고 부드럽다.

시메사바

시메사바 / しめさば [締鯖] / 초절임 고등어

이베리코 항정살 스테이크

이베리코 항정살 스테이크

이베리코 항정살 스테이크

고기를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서 입안으로 넣으니 촉촉한 돼지고기를 만난다. 부드럽게 익혔달까.

이베리코 항정살 스테이크

돼지고기도 완전히 익히는 것보다 약간 덜 익히는게 더 맛이 좋은 모양이다.

돈까스카레우동

돈까스카레우동
건더기도 듬뿍 들어가고 돈까스도 큼직한 돈까스카레우동이다.

돈까스

바삭하고 두톰한 돈까스이다.

나가사키 짬뽕

나가사키 짬뽕
칼칼하고 매콤한 국물로 속을 달래주는 나가사키 짬뽕이다.

오랜만에 찾았는데 요리들도 한층 더 좋아졌다. 이베리코 항정살 스테이크가 돼지고기인데도 이런맛이라는 느낌표를 머리에 생기게 해준다.

무사 / 無思
032-329-7114
경기도 부천시 길주로 81 모건시티 (상동 534-9)

잘 먹었습니다.

2 replies on “무사”

으아 맛있는거 넘나 잔뜩이예요 ㅠ_ ㅜ
닭새우 대나무에 엎드려있는게 귀여워요 ㅎㅎ
시메사바에 이베리코 항정살 스테이크까지(할말잃음..ㅎㅎㅎ)
연님 술 정말 잘 드시는 거 같아요 >_<) 부러워요
주량 살짝 여쭤봐도 될까요? 헤헤ㅋㅋ
저는 술은 엄청 좋아하는데 좋아하는거에 비해 많이 못먹어요(얼굴 금방 빨개지고 ㅠ
몸에서 잘 안받아요 ㅎㅎ막 팔다리도 벌게지고;;)
요즘에는 소주 한병정도 겨우 먹네요^_^;;

저도 소주는 한병 정도가 딱 적당하니 좋은 것 같아요. 주량은 소주로 하면 반병에서 한병 정도요.
와인이나 도수가 약한 다른 술들을 더 좋아하는 편이라서 주로 그런걸 마셔요.
술 좋아하시면 다른 술들도 드셔보시면서 자기와 맞는 술 찾는 재미도 있고 그럴꺼에요.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