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들어서 정말 자주 가게 되는 슈토

하네야 쥰마이긴죠 키라비 나마겐슈

하네야 쥰마이긴죠 키라비 나마겐슈
羽根屋 煌火 純米吟醸 生原酒
가성비가 좋다라고 많이들 얘기하는 사케 중에 하나가 하네야 키라비인데 종종 몇 번 마셔보았는데 기억에 제대로 담은건 이번 기회이다. 떫은 사과의 느낌 후에 깔끔함으로 마무리 한다.

히라메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엔가와(광어 지느러미)와 들깨 소스 얹은 히라메, 게 내장 덮은 히라메이다. 몇 번 접해보았는데 취향으로는 들깨 소스 얹은 히라메가 마음에 든다.

나베시마 토쿠베츠쥰마이

나베시마 토쿠베츠쥰마이
鍋島 特別純米
마셨는데 무난한 느낌으로 기억을 하는데, 기억이 잘 안난다.

삼겹살 & 더덕짱아찌

삼겹살 & 더덕짱아찌
셰프 마음에 따라서 종종 먹을 수 있는 삼겹살 & 더덕짱아찌이다. 담백한 삼겹살과 매콤한 더덕짱아찌가 개운하다.

시이타케 에비 덴푸라

시이타케 에비 덴푸라
しいたけ [椎茸] えび [蝦·海老] てんぷら[天麩羅·天婦羅]
표고버섯 새우 튀김
입에서 탱탱하게 노는 시이타케 에비 덴푸라이다.

카제노모리 키누히카리 쥰마이다이긴죠 무로카 무카스이 나마겐슈 시보리하나

카제노모리 키누히카리 쥰마이다이긴죠 무로카 무카스이 나마겐슈 시보리하나
風の森 キヌヒカリ 純米大吟釀 無濾過 無加水 生原酒 しぼり華
술 마시면서 기분이 좋아져서 주문한 카제노모리 국내에 수입 되는 카제노모리 중에서는 가장 등급이 높은 술이라고 한다. 치우치지 않은 밸런스에 톡 한번 입에서 터지고 마시고 나서도 여운으로도 터져주고 뭉쳐있다가 입에서 풀어지는 느낌덕에 올해 마신 사케 중에서는 가장 좋아한다.

안키모

안키모 / あんきも [あん肝] / 아귀간
차갑게 나온 안키모인데 맛있다.

스지니코미

스지니코미
すじにこみ [筋煮込(み)]
삶아서 맛을 낸 힘줄요리 & 우동
만취 상태라서 많이 못 먹었다.

신나게 마시고 집에 기어서 갔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정빌딩 1층)
슈토, 양재 – 日本酒bar 酒盗

잘 먹었습니다.

Leave a comment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