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Japanese

니혼슈바 슈토

크리스마스 전쯤에 상다리 휘어지게 대접하니까 친구가 내가 한번 쏜다고 해서 슈토를 방문했다. 친구 취향에도 슈토가 참 맞는 모양이다.

카제노모리 키누히카리 쥰마이다이긴죠 무로카 무카스이 나마겐슈 시보리하나

카제노모리 키누히카리 쥰마이다이긴죠 무로카 무카스이 나마겐슈 시보리하나
風の森 キヌヒカリ 純米大吟釀 無濾過 無加水 生原酒 しぼり華
국내 수입되는 카제노모리 중에서는 가장 높은 등급이기도 하기도 하다. 마실 때마다 만족해서 쓸 말이 별로 없는 편이기도 하다. 화려하게 알록달록하게 터지면서 달콤하다라는 정도로 정리할 수 있다.

토리모모노시오야키

토리모모노시오야키 / とりもものしおやき [鳥股の塩焼き] / 닭다리살 소금구이
쫄깃하고 탄탄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토리모모노시오야키이다.

시노미네 링링 쥰마이긴죠 무로카나마겐슈

시노미네 링링 쥰마이긴죠 무로카나마겐슈
篠峯 凛々 純米吟醸 無濾過生原酒
고심해서 주문한 시노미네 링링인데 키누히카리와 같이 두니 확 묻히는 느낌을 주기도 했다. 깔끔하면서도 탄산이 터지는 느낌이 좋은데 약해서 그랬나 싶기도 하다. 아니면 링링을 마시고 키누히카리를 마셨으면 달랐을텐데라는 생각도 들었다. 따로 가성비가 좋아서 자주 마시는 술이기도 하다.

혼마구로

혼마구로 사시미
입에서 녹는 오오토로 담백한 아카미의 조합 사이좋게 하나두개씩 먹었다.

키노에네마사무네 쥰마이 무로카나마겐슈

키노에네마사무네 쥰마이 무로카나마겐슈
甲子 純米 無ろ過生原酒
슈토에서 들어온 신착 사케로 가성비가 좋으면서도 친구가 원하는 맛에 부합되는 편이라서 주문한 키노에네마사무네이다. 한자로 보면 그냥 갑자다. 술맛이 도드러지는 편인데다가 혀 뒤로 넘어가서 술맛이 조여지면서 남아있어서 나랑은 궁합이 안 맞는가 아니면 이미 술을 많이 마셔서 그런가 아리송스럽기도 했다. 따로 두고 다시 마셔봐야지 정확히 알 것 같았다.

부리가마노야키모노

부리가마노야키모노 / ブリがまのやきもの / 방어턱살구이
살이 많고, 담백하다고 느껴졌다.

에이 히레 아부리

아부리 에이히레 / あぶり [炙り] エイヒレ / 가오리 지느러미(날개) 구이
씹을 거리로 새로 생긴 안주인데 한치 먹는 느낌과는 다르게 더 탄탄하면서 입에 남아있어서 취향에 잘 맞는다.

데리고 간 사람들도 다 만족해서 나도 즐거운 슈토이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슈토, 양재 – 日本酒bar 酒盗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