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식당

요새는 판교역 근처에 있는데, 저녁의 경우에는 특히 무얼 먹을까하고 고민하는 경우가 빈번한데 지나가다가 경양식당이라고 쓰여져 있길래 호기심으로 들어가게 되었다. 스프 포크, 나이프, 스푼 함박 스테이크 양이 좀 적다고 하면 적을 수 있겠지만, 계란이 이쁘게 올라가서 같이 잘라서 고기와 함께 먹으니까 적당한 간에 데미그라스소스가 자극적이지 않게 부드럽게 넘어간다. 함박 스테이크를 먹었던 기억을 하나하나 기억을 더듬어보니까 이쁘게… Continue reading 매일식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