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 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

호텔에서 하게 된 송년회 포 포인츠 바이 쉐라톤 19층 THE eatery에서 진행을 해서 참석했다. 서울역이 미로처럼 넓어서 그렇지 역에서 가까우니까 이런건 편하다. 뷔페는 꽤나 오랜만에 먹는 모양이다.

DSC03798

가장 먼저 도착해서 보니 이미 세팅이 다 되어있다.

DSC03799

19층에서의 전경은 좋아 보인다. 서울이 훤히 다 보인다.

DSC03801

나?별일없이 산다
카리호 카와세미
쿠즈류 이핑
와카타케 토쿠베츠 쥰마이
사쿠라 쥰마이
쿠보타 30주년 기념주

DSC03803

츠카사보탄 야마유즈 시보리
테도리가와 쥰마이다이긴죠
시라타키 죠젠 히야오로시
카모시비토쿠헤이지 랑데부
쿠보타 긴죠겐슈
오또코야마 히야오로시
마스미 혼죠죠 토쿠센
기꾸히메 히야오로시
쇼치쿠바이 다이긴죠
오야마 혼죠죠 나마
심백 야마다니시키 쥰마이다이긴죠

DSC03804

나?별일없이 산다
카리호 카와세미
쿠즈류 이핑
와카타케 토쿠베츠 쥰마이
사쿠라 쥰마이
쿠보타 30주년 기념주
츠카사보탄 야마유즈 시보리
테도리가와 쥰마이다이긴죠
시라타키 죠젠 히야오로시
카모시비토쿠헤이지 랑데부
쿠보타 긴죠겐슈
오또코야마 히야오로시
마스미 혼죠죠 토쿠센
기꾸히메 히야오로시
쇼치쿠바이 다이긴죠
오야마 혼죠죠 나마
심백 야마다니시키 쥰마이다이긴죠

DSC03885

?
?
?
카메이즈미 쥰마이긴죠 CEL-24 무로카 나마겐슈
센킨 무쿠
나베시마 토쿠베츠쥰마이

DSC03809

?
조젠미즈노고토시 쥰마이긴죠

약 23가지 종류의 술과 함께한 자리인데, 여기 있는 술을 한잔씩 다 맛보았을 때 쯤 이미 만취상태였다. 그래도 기억에 남는 술을 몇 가지 꼽아보자면 기꾸히메 히야오로시, 쿠즈류 이핑, 카모시비토쿠헤이지 랑데부, 심백 야마다니시키 쥰마이다이긴죠와 마셔보니까 땅콩버터가 강하게 느껴지는 사케도 있던 모양인데 이름도 모른다.
이 정도의 술이 시간이 지난 다음에도 기억에 그래도 확 남아있다.
카메이즈미 CEL-25는 두번째 접하기도 하는데 경품으로 나간거라 남이 마시는 모습 구경하고 침만 삼켰다.

DSC03805

DSC03806

DSC03810

DSC03811

칠리 새우

DSC03820

고추잡채

탕수육

DSC03823

DSC03824

DSC03825

연어 스테이크

DSC03827

소세지

토마토 구이

라자냐

DSC03879

DSC03831

DSC03832

훈제 연어

DSC03834

샐러드 파스타

DSC03836

DSC03837

DSC03838

DSC03839

DSC03840

DSC03841

DSC03842

DSC03843

DSC03844

DSC03845

DSC03846

DSC03847

DSC03848

DSC03849

DSC03850

DSC03851

DSC03852

DSC03853

DSC03854

김밥

DSC03856

DSC03857

DSC03858

DSC03859

DSC03860

DSC03861

DSC03862

DSC03863

DSC03864

DSC03865

DSC03866

DSC03867

DSC03868

DSC03869

DSC03870

DSC03871

DSC03872

DSC03873

DSC03874

DSC03875

DSC03876

DSC03877

DSC03878

사진으로만 봐도 알 수 있듯이 약 50가지의 요리와 함께한 자리이기도 했는데, 정작 술 마시기 바뻐서 요리는 한두접시 밖에 못 먹은게 함정이다. 종류별로 사케를 다 맛보았을 때 쯤에는 배는 어느정도 차 있는 상태이고, 취기도 올라와 있는 상태였다.
스시는 몇 점 먹어보았을 때 상태가 괜찮아서 놀라기도 했다.

포 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 남산 / Four Points by Sheraton Seoul, Namsan
02-6070-7000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66 트윈시티 남산 (동자동 37-85)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