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틸

한동안 문을 닫은줄로 알았던 상수에 위치한 d.still
리뉴얼 중이였고, 새로 오픈하였다고 하더라.
리뉴얼 한 후 분위기는 더 어두컴컴해져서 분위기는 좋은데, 사진찍기에는 좀 어려움이 많았다.

모히토

모히토
입안을 개운하게 해주는 모히토
쌉싸름한 시원한 맛이 참 매력있다.

마가리타

마가리타
역시나 마가리타는 달콤새콤달콤새콤

다이퀴리

다이퀴리
이때부터 기억을 잃기 시작했다.

소고기 타다끼

소고기 타다끼
전에 d.still 디스틸과 가장 큰 차이점이라고 생각되는 점, 이제는 d.still 디스틸에서 요리도 맛볼수 있다.
매일매일 메뉴는 변하는 것 같다.
칵테일에 소고기 타다끼 상상도 안해본 조합인데, 먹어보니 어째 잘 어울린다.
기억을 잃어가면서도 열심히 먹어서 다 먹은 소고기 타다끼였다.
옆에 있는 나물도 꽤나 맛이 좋았는데,
기억이 잘 안남

치킨 가라야게

치킨 가라야게
소고기 타다끼를 다 먹고 나서, 치킨 가라야게까지 다 먹는건 무리였고,
짭짤하니 크기는 약간 조그만해서 먹기 좋은 느낌의 치킨 가라야게였다.

IMG_0586

음식도 나와서 궁금해서 음식이랑 어울리는 칵테일로 주문해봤는데, 맛이 기억이 안남

IMG_0587

배부르게 먹고나서 마지막 입가심 칵테일
굉장히 깔끔한 느낌이여서 개운함을 느꼈다.

방문할 때 마다 만족하는 편이긴 하지만, 리뉴얼 한 이후로 더욱 더 새로운 분위기를 접할 수 있었다.
조명이 어두워진데는 이유가 있다고 하던데, 잘 모르겠다.
가장 마음에 드는건 칵테일과 음식을 맛볼 수 있는게 아닐까 싶다.
d.still과 d.still mixlogy 는 무슨 사이인지 궁금하기도 하다.

디스틸 / d.still
02-337-7560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410-3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