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Diary

The 3rd Week Of June

가치의 충돌은 욕심의 충돌과도 같을지도 모른다.

소 귀의 경읽기는 외양간을 고친다.

박약한 의지는 즐거운 것도 아무것도 아닌 것 마냥 만든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