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Diary

The 1st Week Of October

무지개를 본다라는 것은 우연히 보게 되는 것인데 사람이 사는 것도 우연이 모여서 일어나는 일들의 연속이 한부분을 차지하는게 아닐까.

그렇기에 오히려 무모했던 것일까 아니면 오만이었을까.

이가 몽땅 빠지는 꿈은 흉몽일까. 길몽일까. 비슷한 꿈이 두번 연속 나오길래 신기함이 있기도 하면서 불안함도 동반된다.

예의부터 거슬러 올라가서 말해야 한다고 하면 글쎄올시다.

생각치도 못한 상황까지 다스리기에 아직까지는 능력부족인건가 아니면 대응능력이 부족한 것인가.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