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Diary

The 1st Week Of June

좋지 않은 일들이 가득하다.

어쩔 수 없다고 하는데 글쎄라는 말이 먼저 나온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