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

종로에서 줄 서서 먹는 가게가 몇 곳이 있다.
내가 생각하기에는 서래, 황소곱창 그리고 한끼라는 곳이 있다.
퓨전 한국식 이자카야라고 칭하고 있으며 줄을 서서 기다리는 집 중에 하나인데, 전화예약을 하고 다녀왔다.

깻잎쌈과 삼겹살 철판구이

깻잎쌈과 삼겹살 철판구이
처음 주문 할 때 부터 사람이 많아서 철판 요리 종류의 요리는 주문을 하고 30분 뒤에 온다고 해서 오코노미야끼와 함께 주문한 요리였다.
깻잎이 싸먹는 것으로 나오는지 알았는데 그렇지는 않고 잘게 썰어진 상태로 나왔다.
보통 고기집에서 먹는 삼겹살이랑은 느낌이 다르긴 했다.

히로시마풍 "한끼" 오코노미야끼

히로시마풍 “한끼” 오코노미야끼
보통 접하던 오코노미야끼와는 다르게, 안에 야끼소바가 안에 들어가 있었다.
면이 쫄깃쫄깃 했다.

타코와사비

타코와사비
다른 가게에서 접하는 보통의 스타일에 타코와사비랑 똑같은 느낌이 들었다.
무난하네라는 느낌의 타코와사비, 와사비가 더 매운 느낌이 들기도 했다.

열정의 火닭 철판구이

열정의 火닭 철판구이
마지막으로 주문한 요리였다.
매운 스타일이 불닭같이 매운 스타일은 아닌데 매콤하면서도 맵기가 오래가서 약간 먹는데 고생했다.

IMG_3552

Max 생맥주

맥주와 함께 설중매 스파클링도 같이 먹었는데, 사진을 못 찍었다.
한끼만의 매력을 제대로 체험하기 위해서는 테이블 자리보다는, 다찌자리에 앉는게 더 확실히 체감할 수 있을거라고 생각이 들었다.


크게 보기

한끼
02-735-8808
서울특별시 종로구 관철동 19-6 1층

잘 먹었습니다.

이조 숯불갈비

고기집은 어쩌다보니까 갈 기회가 사실 회식 말고는 없는 것 같다. 그래서 고기집 갈 때마다 눈이 반짝반짝

IMG_3334

시작은 양념갈비

IMG_3335

기본찬
미안해요 야채님 고기 먹기 바뻐서 못 먹었어요 백김치가 있었는데 맛있었는데 사진을 못 찍었다

IMG_3336

익으신 돼지갈비님

IMG_3337

다음타자는 갈매기살
갈매기살이 내 입맛에 제일 맞는 고기인 것 같다. 어디가서 먹어도 맛있으니까

IMG_3338

갈비살도 먹음

물냉면

마무리는 냉면 배불러서 국물만 먹음

이모가 애교 잘 부린다고 계란찜 3번 리필해줬다 히히히히히 이러고서는 2차를 갔다
양재 교육개발원 사거리 맞은편에 있음

잘 먹었습니다.

영동족발

오랜간만의 방문한 영동족발
역시나 시간 좀만 늦었어도 줄서서 먹을뻔했다.

족발

족발 중
영동족발의 묘미는 한약맛 나는 껍질?

막국수

막국수
나온지 요이땅하고 15분도 안되서 사라지신 막국수찡

개인적인 느낌이지만 맛은 그대로인데 분위기가 바뀌어서 그런가 뭐랄까 뭔가 미묘했다

영동족발
02-575-0250
서울특별시 서초구 양재동 1-8

잘 먹었습니다.

신씨화로

강남 신씨화로를 다녀왔습니다.
고기집이랑은 인연이 잘 없어서 접해볼 기회가 없었는데 맛있는 고기가 많이 있었다.
맛은 가격에 비례하기도 하는거 같기도 하는게 강남 동네라서 그런건지 아니면 고기값이 오른건지인지는 모르겠지만 뭐 그래도 고기는 맛있게 잘 먹은 것 같다.

오겹살

오겹살
먹기 바뻐서 익힌 사진은 까먹고 안찍었다

묵사발

묵사발

된장찌개

된장찌개

계란찜

계란찜

계란찜과 된장찌개 묵 은 계속해서 무한리필을 해줘서 괜찮다라고 느꼈다.
오겹살 다 먹고 갈매기살도 먹고 배부르게 많이 먹었다.
그리고 냉면도 먹었지
꽃등심 한번 먹어보고 싶네
강남이라서 그런가 목요일이라서 그런가 그렇게 늦지 않은 시간이였는데 자리가 가득차서 기다렸다가 먹은거 빼면 뭐 여럿이서 갈 때 그래도 편하게 먹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이 들었다.

잘 먹었습니다.

도적

송별회겸 회식겸 해서 다녀온 고깃집
위치는 구디단
생각해보니까 2년 동안 자주 왔던거 같다
새로운 사람이 오거나 누군가가 나갔을 때
폭풍 흡입해서 기분은 좋고 사실 회식이 싫기는 하지만 돈 안내고 마음껏 먹을 수 있어서 이 비루한 양을 살찌우는데 도움을 주어서 참 좋다

훔친 돼지

훔친 돼지 한마리
돼지고기가 돼지 고기 맛

훔친 소

훔친소 한마리
소가 소고기 맛이지만 무언가 부족해
아니 어쩌면 많이 부족해라는게 내 점수
소고기여서 좋았지만 아쉬움이 많음

육회

서비스로 나온 육회
5명 이상 이면 육회를 주었던가 10명 이상이면 육회를 주었던가 그런 서비스가 있긴 함

자리 자체가 넓어서 편하기도 하고 그래도 좋은건 의자 뚜껑 열어서 가방 넣을 수 있는 게 난 참 좋더라
가방 때문에 식당에서 여러가지 신경 쓰인적이 종종 있던 터라

잘 먹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