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sia Food Japanese

스시 히카리

어느 날 찾은 스시 히카리이다.

오시보리

오시보리 / おしぼり [お絞り] / 물수건

DSC07345

플레이트

타코

타코 / たこ [章魚] / 문어
탱글거리면서 존득거리는 식감이 좋다. 처음부터 타코가 나온 경우는 처음이다.

스미이카

스미이카 / すみいか [墨烏賊] / 참갑오징어
야들하면서 산뜻하다. 여기에 유자제스트가 상큼함을 더해준다.

쿠로소이

쿠로소이 / クロソイ / 우럭
숙성을 하지 않아서 사시미로도 잘 쓰이지 않는다는 생선인데 손질을 잘해서인지 무른듯하면서도 거부감이 없다.

이시가레이

이시가레이 / いしがれい [石鰈] / 돌가자미
담백하면서 입에 감기는 식감이 유독 마음에 든다.

히라메

히라메 / ひらめ [平目] / 광어
존득거리면서 숙성도 잘되서 맛도 좋다.

부리

부리 / ぶり [鰤] / 방어
기름기가 적당히 올라와서 느끼하지 않고 담백하다.

미소시루

미소시루 / みそしる [みそ汁·味噌汁] / 된장국
부추인지 파를 올려서 산뜻함을 더했다.

아카미

아카미 / あかみ [赤身] / 참다랑어 등살
산미가 돋아나는게 입안에 잘 느껴지는 아카미이다.

츄우토로

츄우토로 / ちゅうトロ [中トロ] / 참다랑어 중뱃살
소금으로 기름기를 더 끌어올렸다.

아마에비

아마에비 / あまえび [甘海老] / 단새우
탱글하니 좋기도 한 아마에비이다.

니신

니신 / にしん [鰊] / 청어
불질해서 기름기를 살려냈는데 가스냄새가 은은히 스친다. 그냥 나왔어도 좋았겠다.

아지

아지 / あじ [鯵] / 전갱이
생강을 올려서 비린맛을 잡아내서 깔끔하다.

아나고

아나고 / あなご [穴子] / 붕장어
푹신한 아나고는 언제 먹어도 기분이 좋아진다.

후토마키

후토마키 / ふとまき [太巻き] / 굵게말은 김말이
소박하지만 있을건 다있는 후토마키로 배를 또 채운다.

타마고

타마고 / たまご [卵·玉子] / 계란
단단한듯 부드러운 타마고로 끝을 알린다.

소멘

소멘 / そうめん [素麺] / 소면
찰랑거리는 면발도 좋고, 버섯을 먹을 때 특유의 단맛이 한껏 올라와있어서 맛있다.

디저트

디저트
깔끔하게 끝을 알리는 딸기이다.

여러번은 아니더라도 먹어볼수록 마음에 드는 구석이 하나하나 늘어나는 오마카세이다. 만들어 주는 셰프가 한껏 맛있게 주려고 노력하는게 느껴지고 항상 변하는게 눈에 보이니 맛있을 수 밖에 없다. 이 가격에 이만한 오마카세를 먹을 수 있는 곳은 없다시피 하다. 그래서 먹을 때마다 만족스럽다.

스시 히카리 / すし 光 / SUSHI HIKARI
010-2698-6982
서울특별시 마포구 홍익로2길 31 (서교동 346-50)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