삿뽀로블랙

어느 날 찾은 삿뽀로블랙이다.

DSC07525

하시 / はし [箸] / 젓가락

DSC07526

가리 / ガリ / 초생강

토리가이

스미소토리가이미부나 / すみそとりがいみぶな [酢味噌鳥貝壬生菜] / 초된장 얹은 새조개와 두릅
두릅과 토리가이 그리고 토마토절임 위에다가 스미소를 뿌렸다. 탱글거리는 토리가이의 식감과 향긋한 두릅 새콤한 토마토절임이 입맛을 돋군다.

DSC07529

샴페인인데 몽글거리면서 올라오는 기포가 매력적이다. 맛 또한 콤하면서 탄산이 터지는게 매력적이다.

벳타라즈케

벳타라즈케 / べったらづけ [べったら漬け] / 무절임

시마아지

시마아지 / しまあじ [縞鯵] / 줄무늬 전갱이
첫점부터 강렬하게 시작한다. 기름기와 담백한 느낌이 공존하는 데 입에 감기는 느낌이 좋다.

츄우토로

츄우토로 / ちゅうトロ [中トロ] / 참다랑어 중뱃살
기름기가 입안에 가득차는 것을 상상하면서 입안으로 집어넣었는데 오히려 산뜻하게 입안에 산미가 돌면서 깔끔하다.

쿠루마에비

쿠루마에비 / くるまえび [車海老] / 차새우
이로 씹을 때 서걱하는 소리가 나면서 썰리면서 단맛이 팡하고 터진다.

켄사키이카

켄사키이카 / ケンサキイカ / 창오징어
칼집을 마구 내서 씹는 질감을 한껏 살려서 내놓았다.

타이

타이 / たい [鯛] / 도미
실파를 넣어서 깔끔한 맛을 더 살리고, 이로 씹을 때도 탄탄한 식감 또한 좋다.

아카가이

아카가이 / あかがい [赤貝] / 피조개
단단한 듯한데 오히려 씹을 때 입안에 오이향이 팡하고 터져서 맛있다라는 말이 나온다.

우니카니미소돈

우니카니미소돈 / うにかにみそどん / 성게소 올린 게살 덮밥
맛이 없기도 힘든 조합이다. 입안에 바다내음이 가득찬다.

타코

타코 / たこ [章魚] / 문어
탱글거리면서 존득하ㅗ 씹을 때마다 기분 좋은 단맛이 핀다. 여기에 곁들이는 우메보시는 입을 싹 개운하게 해준다.

아부리오오토로

아부리오오토로 / あぶりオオトロ [炙り大トロ] / 불질한 참다랑어 대뱃살
불향을 입혀서 내놓았는데 왠지 모르게 가스냄새가 느껴지는 착각이 일기도 한다. 소금을 올려서 기름기가 팡팡 터진다.

시메사바

시메사바 / しめさば [締鯖] / 초절임 고등어
산뜻하면서 깨끗하고 유자의 상큼함이 같이 느껴진다. 기름기가 터지면서 같이 입안에 있는데 기분이 좋아지면서 맛있다라는 말이 나온다.

아라마사 쥰마이 에쿠류라벨 사케코마치 2015

아라마사 에쿠류라벨 사케코마치 2015
新政 エクリュラベル 酒こまち 2015
그나마 구하기 쉬운 아라마사 시리즈 중에 하나이다. 떫은게 입안을 맴도는데 기분이 좋아진다. 스시와 잘 어울리는 사케 같다.

우니호타테이소베야키

우니호타테이소베야키 / うにホタテいそべ焼き [海胆ホタテ磯辺焼き] / 성게소와 구운 가리비 관자 김말이
불향을 입힌 바다내음이 물씬 느껴진다.

스이모노

스이모노 / すいもの [吸い物] / 맑은국
술도 곁들여서 먹다 보면 국물이 필요할 때가 있는데 시기 적절히 워장과 혀를 개운하게 해준다.

카츠오

카츠오 / かつお [鰹] / 가다랑어
와리야키(훈연)을 한 모양인지 좋은향이 솔솔 나면서 입안에도 향이 가득찬다.

아카미쇼유즈케

아카미쇼유즈케 / あかみしょうゆづけ [赤身醬油づけ] / 참다랑어 등살 간장 절임
산미가 담백하게 올라온다.

아카미쇼유즈케

아카미쇼유즈케 / あかみしょうゆづけ [赤身醬油づけ] / 참다랑어 등살 간장 절임
사시미로 먹을 때보다 스시로 먹으니까 맛이 한결 더 살아난다.

무시아와비

무시아와비 / むしあわび [蒸(し)鮑] / 전복 술찜
탱글거리면서 얇은 전복에다가 모즈쿠를 올려서 새콤한 맛을 살렸다.

DSC07552

  • 아라마사 에쿠류라벨 사케코마치 2015
    新政 エクリュラベル 酒こまち 2015
  • Cloudy Bay Sauvignon Blanc 2016
  • Ca’del Bosco Franciacorta Dosage Zero 2011

아부리엔가와

아부리엔가와 / あぶりえんがわ [炙り縁がわ] / 불질한 광어 지느러미
기름기가 불질해서 한껏 올라와있다.

시메사바보우즈시

시메사바보우즈시 / しめさばぼうずし [締鯖棒鮨] / 초절임 고등어 봉초밥
시메한게 샤리에 다소 가려진듯해도 보우즈시로 내놓아서 입안에 가득하게 있는 상태에서 씹으니까 마음에 든다.

아나고

아나고 / あなご [穴子] / 붕장어
얇으면서 푹신하다.

후토마키

후토마키 / ふとまき [太巻き] / 굵게말은 김말이
언제 먹어도 맛있는 후토마키이다.

타마고

타마고 / たまご [玉子] / 계란
말랑거리면서 달달하다.

우돈

우돈 / うどん [饂飩] / 가락국수
삿뽀로블랙에서 먹을 때마다 느끼는거지만 식사에서 만족도가 급격하게 떨어진다. 잘 나가다가 무너지는 느낌마저도 든다.

DSC07559

아이스크림
감의 맛이 솔솔 느껴지는 아이스크림이다.

콜키지도 저렴하고 스시도 어느정도 맛있어서 좋은 삿뽀로블랙이다.

삿뽀로블랙
02-6137-3060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10 콘래드서울 호텔 L1층 (여의도동 23)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