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혼슈바 슈토

코이마리 사키 쥰마이긴죠 젠료오야마니시키

어느 날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코이마리 사키 쥰마이긴죠 젠료우오야마니시키

코이마리 사키 쥰마이긴죠 젠료우오야마니시키
古伊万里 前 純米吟醸 全量雄山錦
처음 들어본 코이마리 사키라는 사케는 코이마리 마을에서 만드는 사케이다. 보다 더 앞을 내다보기 위해서 사키라는 단어를 붙였다고 한다. 그래서 이름이 코이마리 사키가 되었다고 한다. 숙성된 쌀향과 새콤한 향이 처음에 코를 스치는데, 그 덕분에 막걸리가 떠오른다. 떫은맛과 단맛이 회오리가 치듯이 돌면서 뒤섞여든다. 농부아저씨가 막걸리를 마시고서는 캬하면서 시원해하는게 떠오른다.

츠루우메 유즈슈

츠루우메 유즈슈
鶴梅 ゆず酒
마셔도 마셔도 물리지 않고 언제나 새롭고 상큼하다.

새로 나오는 사케가 나올 때마다 찾아서 마시는데 또 재미있는 사케가 나왔다. 코이마리 사키가 주는 느낌은 막걸리와 유사하기도 한데 세련되고 맑은 느낌이다. 니혼슈바 슈토는 늦은밤이 되면 그래도 한가해지고 조용해져서 편안하게 술 마시기 좋아진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정빌딩 1층)
슈토, 양재 – 日本酒bar 酒盗

잘 먹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