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날 찾은 니혼슈바 슈토이다. 고기로 만든 요리가 있다고 해서 궁금해서 찾았다.

부타니쿠

부타니쿠 / ぶたにく [豚肉]
매콤하면서 부드럽게 찜으로 만든 돼지고기이다. 토마토의 새콤함도 더해져 있다. 예전에 먹은 기억이 있는데 그 맛을 떠올리면서 찾았는데 다행히 원하던 맛이라 맛있게 먹었다.

얌마 쥰마이긴죠

얌마 쥰마이긴죠
山間 純米吟醸
깔끔하면서 날카롭게 그러면서 농밀하게 입안을 헤집어놓는다. 가끔 마시는데 마실 때마다 느낌이 강하다.

우니

우니 / うに [海胆] / 성게소
국산 해수우니라고 통영에서 왔다고 한다. 아이스크림을 먹는 느낌이 떠오른다. 부들거리면서 입안에서 녹으면서 사라진다.

스지니코미

스지니코미 / すじにこみ [筋煮込(み)] / 삶아서 맛을 낸 힘줄요리
진한 국물이 술로 채워진 위장을 달래준다.

츠루우메 유즈슈

츠루우메 유즈슈
鶴梅 ゆず酒
마무리로는 새콤하게 혀를 개운하게 한다.

즉흥적으로 늦은 시간에 찾았는데 기분 좋게 니혼슈바 슈토에서 잘 마신 날이다.

니혼슈바 슈토 / 日本酒bar 酒盗 / Nihonshubar Shuto
070-8251-0213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48길 23 (도곡동 947-11 정빌딩 1층)
슈토, 양재 – 日本酒bar 酒盗

잘 먹었습니다.

Leave a comment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