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고요수목원을 가는 길에 한옥이 멋드러진 취옹예술관과 함께 카페가 보였다. 한옥 분위기가 좋아서 들어간 카페 꿈꾸는 한옥이다.

쌍화탕

쌍화탕
대추와 함께 잣이 입 안에서 씹히는 느낌이 오독하다. 날이 추워서인지 몸을 녹이는데 좋으면서 개운하다.

APC_0659

좌식으로 이루어진 공간이 차분하다.

APC_0660

나무의 느낌이 좋기도 하다.

APC_0662

창을 통해서 보이는 문양도 운치있다.

쉬어가기 좋은 곳인 꿈꾸는 한옥이다.

꿈꾸는 한옥
경기도 가평군 상면 수목원로 300 축령산취옹예술관 (행현리 563 축령산취옹예술관)

잘 먹었습니다.

Leave a comment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