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4th Week Of August

시간이 참 빠르다.

붓과 물감이 있는데도 그릴 수가 없다.

불안한 감정에 대해서 예민해질수록 휘둘러지거나 안정된 마음을 유지하는데에는 더 많은 신경을 쓸 수 밖에 없다.

마주치지 않으려고 하는데도 가끔 마주치게 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