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Diary

The 3rd Week Of March

물을 껴안는 기분이랑 비슷할지도 모르겠다.

좋아하는 것들을 먹지 못하는 경우도 종종 생긴다. 종종이 자주 나중에는 아예 먹지 못하면 어쩌려나.

낙이라고 생각하는 것들을 하나씩 하지 않게 되었을 때 나에게 남은건 무엇일까.

고스란히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도 노력이 필요하다.

행동을 최소로 단순하게 줄여나가야 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