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Diary

The 2nd Week Of May

모르는건 모르는거고 알 필요가 없는건 알 필요가 없다. 남의 감정까지 알아야 할 필요는 없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