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리아

브라질리아 강남
무한리필 스테이크
몇 년전에 얘기를 들었었으나 드디어 기회가 닿아서 다녀오게 되었다 😀
디너세트를 주문해서 먹었습니다.

IMG_0388

감자가 들어간 볶음밥

IMG_0389

샐러드라고 해야하나 긁적

IMG_0390

감자랑 샐러드

IMG_0391

1번 고기

IMG_0392

2번 고기

IMG_0393

3번 고기

내 고기 선호도는 2 > 1 > 3 이 순서 였습니다.
1, 2, 3 고기를 다 먹고나서 원하는 고기로 리필이 가능하나 배불러서 못 먹었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사실 내 느낌에는 양념이 강해서 고기를 먹고 싶어도 못 먹는 상태였다고 해야하나 그래도 만족할만큼 먹고 온거 같아서 좋았다
다음에는 벼루고 가서 몇 접시 먹고 왔으면 하는 소망이 새록새록

아비꼬

요즘에는 술이랑 연어만 먹느라고 그렇게 포스팅 할 거리가 있지가 않았는데
경기도민이 서울마실을 나오게 되었다
6개월만에 영화보고 맛있는거 먹고 커피 마시고 수다 떨고 꽤나 즐거웠다
회사에서 전화온거 받아주느라 일요일에 짜증이 나긴 했지만
영화보고 맛있는 카레 먹은걸로 해소해소

아비꼬

이런집인데 유명하긴 유명했던 모양
일본카레라는게 유행이 되었다고 해서 한번쯤 접하고 싶었는데 이렇게 접하게 되어서 좋았다
돈부리는 언제 먹을지 과연 궁금하네

카레

이게 먹은 카레
신기했던 점은 안에 들어가는 토핑들이 선택이 가능 하다는게 참으로 신선했달까(경기도민스케일)
카레 종류랑 매운 정도를 선택하고 카레 메인을 선택하고 그 다음에 토핑 선택
우와 신기해 하면서 토핑 여러가지를 넣었다
같이 식사하셨던 분이 고로케 하나 줬음 우왕
토핑 다 올려서 먹는다고 하면 2만원 돈 나올듯 차마 그러지는 못했다
먹어보고 느낀점은 직접 경험해보시고, 생각보다 양이 많다? 조금 먹는편은 아닌데 옆에 사람들이나 남자들이 남기고 가는거 보고 헤에 많은가? 라고 생각했는데 직접 먹어보니 살짝 많다 그래서 좋았다 살짝 남겨서 아쉬웠다
배탈 나는 것 보단 나으니까
다음에 또 가보고 싶다.
다음에는 토핑 전부다 올려두고 먹는걸 도전해보면 어떠려나 한다.

잘 먹었습니다 꾸벅

은행골

튀김을 먹을까,
육회를 먹을까,
무엇을 먹을까,
하고 고민을 하다가

초밥을 먹었습니다
회사횽아가 여기 괜찮고 맛있는 초밥집 있어요라고 추천해줘서 우리 더치페이로 합시다 하고 쫄래 쫄래 간 초밥집
그 이름은 은행골

은행골

위치는 구로디지털단지 1번 출구에서 나와서 롯데리아인가 맥도날드 있는 쪽에 한우 정육점있는 골목으로 쭈우우우욱 들어가다가 오른쪽으로 들어가면 시장길이 나와요
시장길 바로 앞에 은행골이라고 있어요

어느 것을 먹을까요 하다가 도로 초밥 20,000원, 모듬 초밥 12,000원 그리고 메뉴 하나 더 있는데 이름과 가격이 기억나지 않아요
VAT는 별도래요
그리고 원하는 메뉴로 해서 초밥 만들어줌 가격은 천차만별
다음에는 메뉴판도 찍어서 올리던가 해야지
이거 은근 귀찮네요

남자 셋이서 모듬 초밥 3개 시켰어요 그래요 우리는 가난하니까요
월급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라는 희망을 가지고 살아요
도로 초밥 먹고 싶었는데 다음에 누군가와 간다면 먹어야겠어요
모듬 초밥 3개 나갑니다

간장새우, 참치 초밥

간장새우 초밥이랑 이름 모르는 초밥

연어, 광어 초밥

연어 초밥이랑 이름 모르는 초밥

장어, 광어 초밥

장어초밥이랑 이름 모르는 초밥

이렇게 먹었습니다 서비스인지 무엇인지 모르겠으나 우동 나왔음요
여기에 소주 한병
깔끔하게 마시고 나왔음다
가게가 살짝 좁기는 하지만 사람이 많아서 그랬나
흥야흥야 입이 즐겁게 놀다 오셨음

비앤비

다녀왔습니다.
그리고 장렬하게 먹다 왔지요.

사우스 퍼시픽

사우스 퍼시픽
시원한 맛

빠시옹트로피칼

빠시옹트로피칼
빨대로 섞으면 색깔이 보라색? 자주색으로 바뀐다
맛은 복숭아 맛

천사의 유혹

천사의 유혹
친구가 먹은 것 이쪽도 복숭아맛

모스코뮬

모스코뮬
시원한 맛

여러가지 먹으면서 느낀건 나에게 진리는 마가리타 항가항가항가
칵테일이나 그런걸 맛보면 여러가지 맛이 느껴지지만
제일 임팩트가 강한맛만 남게 된다.

눈도 행복하긔 입도 행복했지만 내 지갑은 안행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