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Korean

  • 74번지

    74번지

    닭으로 만든 칼국수가 있다는 소리는 좀 예전에 들었었다. 가보자고 가보자고 했지만 우선순위에서 계속 밀리다 보니까 갈 기회가 없다가 복날이 다가오기도 해서 다녀오게 되었다. 들어가서 주문을 하고 음식을 다 먹고나서 계산하는게 아니라 일본이나 구내식당처럼 쿠폰내지 식권을 사서 음식을 받는 방식이였다. 신용카드도 되더라. 닭칼국수 깔끔한 국물맛과 함께 닭이 있었다 면도 꼬들꼬들하니 맛있다 닭개장 전날 과음을 항여 해장이 […]

  • 치르치르

    치르치르

    홍대에 있는 치르치르를 다녀왔다. 조금만 늦게 들어갔으면 풀방이라서 웨이팅이 있을뻔 했다. 케이준 순살 치킨 난 뼈없는 순살 치킨이 먹기 편해서 좋더라 두 명이서 먹다가 배불러서 집으로 포장해가서 결국에 다 먹었다 기본 반찬이라고 해야하나 안주라고해야하나 콘샐러드 먹을만 함 맥주를 399cc였나랑 599cc인가 보통 맥주 먹는데서 먹는 맥주랑 양이 좀 달랐다 먹을만도 하고 나쁘지는 않은데 닭이 늦게 나왔다 […]

  • 미미네

    미미네

    일년만의 재방문을 하게 된 미미네 그 때와는 사뭇 다른 입장 절차를 느끼게 되었다. 그만큼 인기가 더 많아지고 더 유명해지게 된 가게 지나갈 때 보면 어느 순간 부터 항상 미미네 앞에서 줄을 서 있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게 되었다. 일년만에 재방문을 마음 먹고 오픈 시간에 맞춰서 가보았지만 줄을 서서 기다려서 입장 새우튀김 새우튀김은 통으로 한마리가 그대로 맛도 […]

  • 낭풍

    낭풍

    홍대에 위치하고 있는 김치찌개 집 찌개를 시키고서 찌개가 차려지고 참 고기가 크다 아마 내가 본 김치찌개 중에서 고기 크기로만 따지면 제일 큰 듯 싶다. 참 맛있게 생겼다 밥도 시키니 양푼에다가 나와서 김치찌개와 비벼서 먹으면 굳 먹기 바뻐서 꾸밀 말도 생각이 안나네 잘 먹었습니다.

  • 돈까스 참 잘하는 집

    돈까스 참 잘하는 집

    홍대에 있는 돈까스 참 잘하는 집을 다녀왔다. 배부르게 잘 먹고 왔다. 이상한 치킨까스 치킨까스가 두껍낄래 왜이리 두껍나여 하고 짤라봄 햄하고 치즈와 치킨이 보인다 거대하다 (어?) 참 잘하는 안심돈까스 카레 맛이 들어있다 스프가 그냥 스프지 야채가 야채 샐러드 다른점은 약간 고소함이 더 느껴졌다 신의 물방울도 아니고 와인먹고 소떼가 몰려오고 여자의 노래소리가 들려오고 탱고를 추는 것과 같은 […]

  • 도적

    도적

    송별회겸 회식겸 해서 다녀온 고깃집 위치는 구디단 생각해보니까 2년 동안 자주 왔던거 같다 새로운 사람이 오거나 누군가가 나갔을 때 폭풍 흡입해서 기분은 좋고 사실 회식이 싫기는 하지만 돈 안내고 마음껏 먹을 수 있어서 이 비루한 양을 살찌우는데 도움을 주어서 참 좋다 훔친 돼지 한마리 돼지고기가 돼지 고기 맛 훔친소 한마리 소가 소고기 맛이지만 무언가 부족해 […]

  • 춘자싸롱

    춘자싸롱

    맛잇는 육전과 다른전들 그리고 육회 구디단 스케일 중에서 그래도 만족 할 수 있는 집 춘자싸롱 육회 육전 아 또 먹고 싶다 허파전, 깻잎전 육회 다 먹고 육전 다 먹고 육전 또 시키려다가 다른 메뉴를 시켰음 머릿고기 오독오독 아삭아삭 정말 배부르게 많이 먹었는데 다음날 또 먹고 싶다라고 생각나는 육전이였음 종종 웨이팅 하는 경우가 있음

  • 국시와 가래떡

    국시와 가래떡

    홍대에서 배고파서 밥 먹은 일기 홍대는 분위기 때문에 그런가 밥을 먹으면 안될거 같은 느낌이 물씬나는 서울동네 나는 경기도민 파스타 / 스파게티 이런거 저런거 보다 밥이 먹고 싶었습니다. 가격도 서울동네 치고는 참 착하다라고 생각된다. 회사 앞에 이런 밥집 있으면 소원이 없겠네 철판 제육덮밥 고기랑 밥이 완전 푸짐인건 내 개인적인 생각인가? 아마 하루종일 굶은 상태라서 그런지 잘 […]